참여사회연구소 > 시민정치시평

...
시민과세계 41호 발간(2022년 하반기호)

오늘날의 동아시아 시민사회 참여연대 부설 참여사회연구소 《시민과세계》(등재학술지) 41호 발간 참여연대 부설 참여사회연구소는 반년간지 《시민과세계》 통권 41호(2022년 하반기호, 편집위원장 김주호)를 발간했습니다.  […]

...
[원고모집] 《시민과 세계》 42호(2023년 상반기호, 등재지)

《시민과 세계》 42호(2023년 상반기호) 원고를 모집합니다! 참여사회연구소가 발간하는 반년간지 《시민과 세계》는 인문, 사회과학 전 분야의 다양한 주제를 다루는 연구를 게재하고 연구자, […]

참여연대 NOW

실시간 활동 SNS

텔레그램 채널에 가장 빠르게 게시되고,

더 많은 채널로 소통합니다. 지금 팔로우하세요!


제목 날짜
시민정치시평 [시평 21] “기자의 양심은 단심제인가?”: 판사의 양심, 기자의 양심 2011-12-19 
시민정치시평 [시평 20] “박원순 혼자선 복지국가를 만들 수 없다”: 비례대표제 확대와 의회 강화 2011-12-15 
시민정치시평 [시평 19] 2008년의 촛불과 2011년의 촛불 2011-12-12 
시민정치시평 [시평 18] “바보야, 복지는 명분이 아니고 해법이야” 2011-12-08 
시민정치시평 [시평 17] “뼛속까지 친미 대통령” 최은배 판사를 위한 변명 2011-12-06 
시민정치시평 [시평 16] 박원순 시장마저 ‘눈 가리고 아웅’ 해선 안 된다 2011-12-05 
시민정치시평 [시평 15] 보수적인, 너무나 보수적인 우리의 ‘진보’ 2011-12-01 
시민정치시평 [시평 14] 물대포 살수행위는 위헌이다 2011-11-30 
시민정치시평 [시평 13] “박원순 서울시의 시정개발연구원장은 누구?” 2011-11-24 
시민정치시평 [시평 12] <이코노미스트>가 보지 못한 한국 경제의 그림자 2011-11-21 
시민정치시평 [시평 11] ‘괴담 정국’, <조중동>이 진짜 두려워하는 건… 2011-11-17 
시민정치시평 [시평 10] 서울시장 보궐선거 참관기 2011-11-14 
시민정치시평 [시평 9] “안철수는 페이스북과 위키피디어 중 어느 쪽?” 2011-11-10 
시민정치시평 [시평 8] 박원순의 증세없는 ‘복지서울’, 아무나 따라하다간… 2011-11-08 
시민정치시평 [시평 7] “2040세대의 진보화? 그들은 지금도 변하고 있다” 2011-11-03 
시민정치시평 [시평 6] 가난한 이들에게 투표 동기를 부여하지 못한 박원순 2011-11-02 
시민정치시평 [시평 5] ‘배신당한 5년 되찾기’를 넘어서: 박원순 승리의 의미 2011-10-28 
시민정치시평 [시평 4] “박원순의 승리는 민주당에게 축복이다” 2011-10-25 
시민정치시평 [시평 3] 한국 보수의 무기, 더러운 전쟁 2011-10-21 
시민정치시평 [시평 2] 폐쇄된 정당정치와 시민의 간극 2011-10-19 
시민정치시평 [시평 1] 눈물과 분노를 넘어서기 2011-1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