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검찰개혁
  • 2021.06.09
  • 1658
  • 첨부 2

검찰보고서는 참여연대 검찰감시 활동의 집약체, 끝판왕

 

띵동! 시민의 힘으로 만든
검찰보고서 나왔습니다~

검찰보고서는 참여연대 검찰감시 활동의 집약체, 끝판왕입니다.

2021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 - 미완성 검찰개혁 철옹성 검찰권력>은 총 320페이지 분량으로 검찰 인사·징계·수사·개혁 현황부터 평가까지, 검찰의 모든 것을 담았습니다. 1년에 한 번씩 올해로 13년을 맞이한 검찰보고서는 시민들의 힘으로 만들어집니다.

 

특별히 2021. 7. 31(토) 까지
3만원 이상 일시후원 혹은
2만원 이상 정기후원 하시면 검찰보고서를 보내드립니다.

 

 

 


 

검찰보고서 발간 기념 이벤트★(당첨자 확인하기)

국정농단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본 (5) (1).png

 

검찰보고서 발간 기념 십자말풀이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분들께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마감기간인 6월 30일까지 총 218명이 참여해주셨으며, 그중 추첨을 통해 5명이 당첨되셨습니다.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당첨되신 분들께는 참여연대가 경품 증정을 위해 개별적으로 안내 연락을 드릴 예정입니다. 추첨영상 보러가기(클릭)

 

 

 


 

공부하는 당신을 위해 검찰개혁 특강도 준비했어요
검찰개혁, 정상에 가자 신청하기

6.24~7.8 매주 목 저녁 / 총 3강

 

 

13년째 기록 중, 검찰보고서가 발간될 수 있도록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누구의 감시도 견제도 받지 않고

무소불위의 권한을 가진 대한민국 검찰

 

시민의 힘으로 성역이 된 검찰 권력을 

성역 없이 감시하고 기록하겠습니다.

참여연대의 검찰감시는 계속됩니다♥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는 총 320페이지의 방대한 분량으로, 2021년 4~5월 연재 작업을 통해 차근차근 쌓아온 결과물입니다. 종합페이지 참조. 인쇄물 책자로 구매하고 싶으신 분은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02-723-0666 / jw@pspd.org)로 문의해주세요. 검찰보고서 온라인판 pdf 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공지] 공수처 출범 6개월 평가 <출범 6개월 공수처, 길을 묻다> (8/18 10시) 2021.07.16
13번째 검찰보고서,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 가 발간+발송되었어요! 2021.06.09
[종합] 검찰감시 끝판왕⚡️ 검찰보고서 제작 과정을 한 눈에 (+부문별 이슈리포트) 2021.06.02
[총정리] 늦었지만 환영한다, 사법농단 법관 탄핵소추 가결! 2021.02.04
[총정리] 참여연대 #공수처 설치촉구 활동 Since 1996 2021.01.21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판결비평 173번째 이야기, 노래를 만들 때도, 부를 때도 늘 국가를 생각하라?   2020.06.16
판결비평 172번째 이야기, 노동자의 안전에 경계선을 그을수 있을까요?   2020.06.02
퇴직공직자 취업제한 허문 행정법원 판결 등을 다룬 “광장에 나온 판결” 발행해   2006.12.20
참여연대, “[판결비평] 광장에 나온 판결 2006-04”발행 (5)   2006.08.02
참여연대, “[판결비평] 광장에 나온 판결 2005-02” 발행 (6)   2005.06.10
참여연대, '[판결비평] 광장에 나온 판결 2005-04’ 발행   2005.10.16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참여연대 “2004년 주요 판결 - 디딤돌 걸림돌” 발표 (4)   2005.01.13
저항하지 않은 강간은 무죄인가   2005.06.21
온라인상 정치의사 표현 유죄, 법이 문제냐 판결이 문제냐 (1)   2005.03.28
국민의 기본권 보호에 소홀한 대법원의 퇴행적 판결 등 비판 (2)   2005.03.15
공익제보자에 대한 보복성 인사조치가 사회통념인가? (2)   2006.02.06
“카드연체 사기죄 적용 대법원 판결 문제있어”   2006.01.12
“사립학교 정상화, 학교 망친 장본인과 의논하라고?”   2006.03.17
“부패추방 위한 ‘청렴계약’이 불공정 약관인가?”   2006.09.21
“명의신탁, 법원이 부추겨서야”   2006.08.02
“건설사에 불리한 정보라도 소비자에게 알릴 책임있어”   2006.11.24
“‘성실하지만 불운한 채무자’에게 따뜻한 손길을 줘야 할 법원” (1)   2006.11.13
‘[판결비평] 광장에 나온 판결 2005-03’ 발행   2005.08.18
[후기] 시민의 눈높이에서 읽고 비평하는 <판결문 읽기 모임> 첫 문을 열었습니다   2015.10.14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