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검찰개혁
  • 2019.09.24
  • 12099

싹 다 갈아엎기 전에! 공수처 처리 염원쏭 ♬ 2019. 12. 20. 참여연대 활동가들 촬영

 

공수처법, 23년 만에 드디어 통과했습니다!

여러분 안녕하세요, 기쁜 소식을 전합니다.  

드디어 2019년 12월 30일,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안이 국회를 통과했습니다. 

 

긴 시간 동안 공수처 설치가 번번이 좌절되었지만, 검찰개혁을 위한 강렬한 열망을 국회가 외면하지 못하도록 수많은 시민들의 함께 애써주신 덕분입니다. 참여연대가 지난 1996년 고위공직자비리조사처를 처음 입법청원한 지 23년 만의 일입니다. 

 

시민의 힘으로 이끌어낸 검찰개혁의 첫발, 공수처! 

참여연대는 이제 공수처가 제대로 시행되는지 끝까지 지켜보겠습니다. 함께해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

 


※ 아래는 공수처법 통과되기까지 있었던 참여연대의 활동들입니다. 


2019. 10. 23. 참여연대는 공수처법 국회 처리를 촉구하는 시민들의 서명을 국회에 전달했습니다.

 

패스트트랙 개혁입법, 패스트로 처리하라! 2019. 11. 23 시민들과 함께 행진하며 촉구했습니다.

 

공수처 설치, ‘국회의 시간’으로만 남겨둘 수 없습니다

 

#검찰개혁 #공수처설치

2019년 4월 30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이 마침내 국회에서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되었습니다. 그.러.나. 올해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될 가능성은 점점 낮아지고 있어요. 

 

국정농단 공범으로 지목되었던 검찰, 과연 달라졌을까요?

참여연대는 지난 2019년 5월, 검찰보고서를 발간하며 문재인정부가 핵심 국정과제로 삼아 추진해온 검찰개혁에 노란불이 켜지고, 검찰에 권한이 다시 집중되어 ‘검찰개혁’의 좌초가 우려된다고 현재의 상황을 진단했습니다. 검찰개혁이 무산될 경우 무소불위 정치검사가 다시 나타날 것으로 예상하며 ‘검찰공화국’으로의 회귀를 막아야 한다고 경고했습니다.

그러나 검찰개혁은 여전히 미미한 수준입니다.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공수처법 통과에 힘을 모아주세요

공수처 설치법안은 또 다른 신속처리안건인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본회의에 부의된 이후 동시에 본회의에서 처리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에 참여연대는 시민들의 강력한 힘을 모아 온전한 기소권을 가진 공수처 설치법안을 국회에서 처리할 것을 촉구하는 캠페인 <공수처법 통과 촉구 60일 프로젝트>을 시작합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공수처법 통과 촉구 시민캠페인

 

 

검찰개혁 무엇을 어떻게? 단기속성 마스터를 보장하는 참여연대 검찰개혁 콘텐츠!

 

심화과정까지 원한다면? #검찰보고서 대한민국 유일무이 검찰모니터링 컨텐츠 

 

■ 검찰개혁 언론/미디어 컨텐츠 함께 보기

 

■ 참여연대/시민사회 검찰개혁 촉구 활동 사진 2017~2019

2019_검찰개혁  2018_검찰개혁 2017_검찰개혁

클릭하면 더 많은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13번째 검찰보고서,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 가 발간+발송되었어요! 2021.06.09
[종합] 검찰감시 끝판왕⚡️ 검찰보고서 제작 과정을 한 눈에 (+부문별 이슈리포트) 2021.06.02
[총정리] 늦었지만 환영한다, 사법농단 법관 탄핵소추 가결! 2021.02.04
[총정리] 참여연대 #공수처 설치촉구 활동 Since 1996 2021.01.21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긴급좌담회] 장관-총장 싸움에 검찰개혁은 뒷전, 검찰 권한은 국민에게!   2020.10.28
공수처법 시행 100일, 국회의장은 즉각 추천위를 소집해야 합니다   2020.10.26
국내 유일무이 검찰감시DB <그사건그검사> 신규사건 등록!   2020.10.21
정치인에 검사까지 연루된 라임 스캔들, 믿을 것은 공수처 뿐이다   2020.10.19
[좌담회] “사법행정"을 법관에게만 맡길 수 없다는 공감대(생중계 다시보기)   2020.10.13
[판결비평] 목숨걸고 노동하는 '귀족'은 없다   2020.10.12
[공동성명] 제 18회 세계사형폐지의 날, 폭력의 악순환을 끝내고 평화와 생명의 시대로...   2020.10.12
국민의힘, 직무유기를 멈추고 공수처 설치 참여하라   2020.10.07
[판결비평] 부영그룹 감형, 소도둑이 외양간 고쳐줬다고 처벌 안받아도 되나   2020.09.25
사법농단 또 무죄? "사법행정"이 법관과 재판의 독립보다 우선입니까?   2020.09.21
[판결비평] 법리에 충실했지만 비판은 계속된다, 괴리된 결정을 대하는 자세   2020.09.21
[칼럼] 김명수 대법원장님, '사법농단' 설마 잊으신 건 아니시겠지요   2020.09.16
[카드뉴스] 사법농단 드러난 후 천일동안 사법개혁 어디까지 왔나?   2020.09.15
[카드뉴스] 사법농단 드러난 후 천일동안 사법개혁 어디까지 왔나? <부록>   2020.09.15
법무부는 검경수사권조정 시행령을 독단적으로 진행해선 안됩니다   2020.09.1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