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검찰개혁
  • 2021.06.09
  • 1658
  • 첨부 2

검찰보고서는 참여연대 검찰감시 활동의 집약체, 끝판왕

 

띵동! 시민의 힘으로 만든
검찰보고서 나왔습니다~

검찰보고서는 참여연대 검찰감시 활동의 집약체, 끝판왕입니다.

2021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 - 미완성 검찰개혁 철옹성 검찰권력>은 총 320페이지 분량으로 검찰 인사·징계·수사·개혁 현황부터 평가까지, 검찰의 모든 것을 담았습니다. 1년에 한 번씩 올해로 13년을 맞이한 검찰보고서는 시민들의 힘으로 만들어집니다.

 

특별히 2021. 7. 31(토) 까지
3만원 이상 일시후원 혹은
2만원 이상 정기후원 하시면 검찰보고서를 보내드립니다.

 

 

 


 

검찰보고서 발간 기념 이벤트★(당첨자 확인하기)

국정농단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본 (5) (1).png

 

검찰보고서 발간 기념 십자말풀이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분들께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마감기간인 6월 30일까지 총 218명이 참여해주셨으며, 그중 추첨을 통해 5명이 당첨되셨습니다.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당첨되신 분들께는 참여연대가 경품 증정을 위해 개별적으로 안내 연락을 드릴 예정입니다. 추첨영상 보러가기(클릭)

 

 

 


 

공부하는 당신을 위해 검찰개혁 특강도 준비했어요
검찰개혁, 정상에 가자 신청하기

6.24~7.8 매주 목 저녁 / 총 3강

 

 

13년째 기록 중, 검찰보고서가 발간될 수 있도록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누구의 감시도 견제도 받지 않고

무소불위의 권한을 가진 대한민국 검찰

 

시민의 힘으로 성역이 된 검찰 권력을 

성역 없이 감시하고 기록하겠습니다.

참여연대의 검찰감시는 계속됩니다♥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는 총 320페이지의 방대한 분량으로, 2021년 4~5월 연재 작업을 통해 차근차근 쌓아온 결과물입니다. 종합페이지 참조. 인쇄물 책자로 구매하고 싶으신 분은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02-723-0666 / jw@pspd.org)로 문의해주세요. 검찰보고서 온라인판 pdf 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공지] 공수처 출범 6개월 평가 <출범 6개월 공수처, 길을 묻다> (8/18 10시) 2021.07.16
13번째 검찰보고서,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 가 발간+발송되었어요! 2021.06.09
[종합] 검찰감시 끝판왕⚡️ 검찰보고서 제작 과정을 한 눈에 (+부문별 이슈리포트) 2021.06.02
[총정리] 늦었지만 환영한다, 사법농단 법관 탄핵소추 가결! 2021.02.04
[총정리] 참여연대 #공수처 설치촉구 활동 Since 1996 2021.01.21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사법농단 관여 법관이 또 무사 퇴임합니다. 국회는 무엇을 하고 있나요?   2020.10.30
김학의 일부 유죄판결, 최소한의 단죄일 뿐입니다   2020.10.29
[긴급좌담회] 장관-총장 싸움에 검찰개혁은 뒷전, 검찰 권한은 국민에게!   2020.10.28
공수처법 시행 100일, 국회의장은 즉각 추천위를 소집해야 합니다   2020.10.26
국내 유일무이 검찰감시DB <그사건그검사> 신규사건 등록!   2020.10.21
정치인에 검사까지 연루된 라임 스캔들, 믿을 것은 공수처 뿐이다   2020.10.19
[좌담회] “사법행정"을 법관에게만 맡길 수 없다는 공감대(생중계 다시보기)   2020.10.13
[판결비평] 목숨걸고 노동하는 '귀족'은 없다   2020.10.12
[공동성명] 제 18회 세계사형폐지의 날, 폭력의 악순환을 끝내고 평화와 생명의 시대로...   2020.10.12
국민의힘, 직무유기를 멈추고 공수처 설치 참여하라   2020.10.07
[판결비평] 부영그룹 감형, 소도둑이 외양간 고쳐줬다고 처벌 안받아도 되나   2020.09.25
사법농단 또 무죄? "사법행정"이 법관과 재판의 독립보다 우선입니까?   2020.09.21
[판결비평] 법리에 충실했지만 비판은 계속된다, 괴리된 결정을 대하는 자세   2020.09.21
[칼럼] 김명수 대법원장님, '사법농단' 설마 잊으신 건 아니시겠지요   2020.09.16
[카드뉴스] 사법농단 드러난 후 천일동안 사법개혁 어디까지 왔나?   2020.09.1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