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 검찰개혁
  • 2020.07.15
  • 1949

2020년 7월 15일 출범했어야 하는데, 아직도 설치 안 된 거 실화임?

 

국회는 #공수처 빨리 설치하세요

 

300명 국회의원에게 공수처 설치 촉구 서명을 보내는 715 시민행동에 참여해주세요! 

캠페인 페이지 바로가기(클릭)

300명 보내기 걱정마세요, 클릭은 눈보다 빠르니까^^

 

7월 15일, 아직도 공수처는 없다

혹시 ‘공수처법 이미 통과되었잖아’ 생각하셨나요? 2019년 12월 30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이 마침내 국회에서 제정되었습니다. 그리고 23년만에 통과된 공수처법에 따라 2020년 7월 15일 공수처가 출범했어야 하는데… 하는데… 아직도 공수처가 없습니다.

 

미래통합당은 공수처 설치가 위헌이라며 헌법소원을 제기했고, 공수처장 추천위원회 위원 추천도 하지 않고 있습니다. 공수처법이 통과되었음에도 설치과정은 험난해 보입니다. 이미 늦은 공수처 설치, 더 늦어질까 우려가 깊어집니다.  

 

공수처장과 후속 법령 정비는 미정, 검찰권 오남용 사건은 여전

공수처장은 어떤 사람이 되어야 할 지는커녕 공수처장 추천위원회 구성도 완료되지 못했고, 공수처 설치를 위해 꼭 필요한 규칙과 국회법 개정안 등의 후속 법령은 아직도 국회에 계류된 상태입니다. 국회가 공수처 설치에 미적거리는 사이 검찰개혁의 필요성을 반증하는 사건들, 검찰권을 오남용하는 사건들은 여전히 발생하고 있습니다. 

 

공수처 설치에 속도를 내야하는 이유들

 

국회는 #공수처 빨리 설치하세요

 

공수처 설치에 강력ㅎF 시민의 힘이 필요할 때!

검찰개혁을 위한 공수처는 오지 않고 검찰개혁의 필요성만 쌓여가는 지금, 시민들이 울리는 경종이 절실합니다. 국회가 지금이라도 하루 빨리 공수처 설치에 구체적인 행동에 나설 것을 촉구해주세요. 공수처법을 통과시킨 시민들의 강력한 힘을 다시 한 번 모아주세요.

 

 참여 즉시 국회의원 300명에게 공수처 설치를 촉구하는 이메일이 발송됩니다.

  • 참여기간 : 공수처법 시행일자인 2020.7.15.부터 715시간 동안
  • 참여목표 : 7,150명 
  • 더 많은 분들이 국회를 압박할 수 있도록 널리 공유해주세요 

 

캠페인 페이지 크게보기(클릭)

 

시민과 함께, 공수처 첫 발!

참여연대는 지난 한 해 동안 공수처법의 통과를 위해 참 많은 캠페인을 진행했는데요

1인시위는 물론, 여의도 행진과 집회, 인증샷 릴레이, 온라인/오프라인 서명캠페인까지 할 수 있는 것은 모두! 해봤습니다. 시민의 힘으로 9부 능선까지 왔지만, 마지막 한고비까지 낙관할 수 없는 상황. 

 

참여연대는 공수처가 첫 발을 딛을 때까지 시민과 함께 행동하겠습니다. 

 

문의 :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02-723-0666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13번째 검찰보고서, 「문재인정부 4년 검찰보고서」 가 발간+발송되었어요! 2021.06.09
[종합] 검찰감시 끝판왕⚡️ 검찰보고서 제작 과정을 한 눈에 (+부문별 이슈리포트) 2021.06.02
[총정리] 늦었지만 환영한다, 사법농단 법관 탄핵소추 가결! 2021.02.04
[총정리] 참여연대 #공수처 설치촉구 활동 Since 1996 2021.01.21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를 소개합니다 4 2015.03.08
공수처 출범 위해 여야는 대화와 협상을 계속해야 합니다   2020.09.14
[이슈리포트] 사법농단 드러난 지 3년, 사법개혁 리프레시!   2020.09.10
[칼럼] 사법농단 모른다는 이흥구 대법관   2020.09.09
검경수사권조정 시행령에 대한 의견서를 법무부에 제출했습니다   2020.09.04
국민의 힘으로 통과된 공수처법 방해하면서, 당명만 '국민의힘'?   2020.09.03
사법농단에 어떤 책임도 지지 않고 퇴임하는 권순일 대법관님, 부끄러움은 왜 국민 몫...   2020.09.03
[칼럼] 검사장은 기자에게 무엇이었나   2020.08.28
이흥구 대법관 후보자에 대한 공개 정책질의서를 발표했습니다.   2020.08.28
입사 4개월차 신입간사도 피해갈 수 없는 23년 묵은 공수처   2020.08.21
공수처 신속 출범을 바라는 시민의 바람이 분다!   2020.08.19
허울뿐인 수사심의위 개선으로는 검찰 기소독점을 견제할 수 없습니다   2020.08.14
검찰총장 입맛대로 운영되는 수사심의위   2020.08.13
미래통합당은 이제 공수처장 후보 추천에 협력해야 합니다   2020.08.05
[판결비평] '광우병촛불' 12년 법정투쟁, 집회시위 기본권의 경지 개척하다   2020.08.04
공수처 설치 촉구에 응답 안 한 국회의원이 249명이나!   2020.07.3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