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노동사회위원회    차별없는 노동을 위해 노동정책대안을 제시합니다

제목 날짜
참여연대 노동사회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논평] 정부의 왜곡된 노동권 인식 보여준 공무원노조 설립신고 반려 (1)   2013.08.02
[논평] 정부는 화물노동자와의 대화에 나서라   2016.10.13
[논평] 정리해고의 부당함을 밝힌 판결을 환영한다   2014.02.07
[논평] 전교조 법외노조 통보 적법 인정한 법원판결 깊은 유감   2014.06.19
[논평] 자진출두한 노동자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한 경찰에 유감   2014.01.15
[논평] 쌍용차 청문회를 통해 정리해고에 대한 정부와 기업의 책임 규명되어야   2012.08.23
[논평] 쌍용차 무급휴직자 전원복직 환영 (1)   2013.01.11
[논평] 쌍용차 노동자에 대한 손해배상, 가압류를 즉각 철회하라   2013.11.29
[논평] 쌍용차 굴뚝농성, 쌍용차 사용자와 정부는 대화에 나서야   2014.12.22
[논평] 쌍용차 국정조사 3번의 ‘대국민 약속’이 ‘당내 이견’일 뿐인가 (2)   2013.01.07
[논평] 신세계 이마트 참 졸렬한   2012.12.14
[논평] 삼성의 협력업체 노동자 직접고용과 사실상 무노조 경영 폐기 합의, 만시지탄이...   2018.04.17
[논평] 반성도, 개선도 없는 이마트 사측의 반노동적 행태   2014.01.28
[논평] 대한문 분향소 철거는 사회적 대화 중단하겠다는 정부의 폭거이다 (1)   2013.04.04
[논평] 노사정위원장의 민주노총 침탈에 대한 발언, 깊은 유감   2014.01.09
[논평] 기획재정부의 공공기관 단체협약 개입 시도, 철회되어야   2014.04.30
[논평] 근로자대표 협의 부실 실태 고려해 탄력근로제 도입 방안 재논의해야   2019.03.18
[논평] 국회와 새누리당은 청소용역노동자를 직접 고용하라   2014.01.29
[논평] “법상 노조아님” 통보의 효력 정지는 당연하다   2013.11.13
[논평] 경사노위 사회안전망개선위원회 ‘고용안전망 강화를 위한 합의문’에 대한 참여...   2019.03.0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