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평화학교
  • 2015.10.12
  • 1097

[상상하다] 평화교육 디자이너 되기

 

지난 10월 1일, 평화교육 디자이너 1기 – 동북아 과정인 <새롭게 그리다 한반도 동아시아 평화에 대한 상상>이 개강하였습니다. 1주차에는 [상상하다] 평화교육 디자이너 되기는 성공회대 평화학 교수이자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 실행위원이신 이대훈 선생님과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 이미현 팀장이 진행해주셨습니다. 

 

먼저 다소 생소하게 느껴질 수 있는 ‘평화교육 디자이너 – 동북아 과정’은 한반도와 동아시아 평화를 상상하고 새로운 비전으로 평화교육 진행하려고 하는 분들과 평화로운 한반도를 상상하며 남북화해와 통일에 관련한교육을 하고자 하시는 분들을 위한 수업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이번 시간에는 교육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와 소개, 그리고 평화교육의 방법론과 개념에 대한 설명 위주로 이루어졌습니다. 특별히 평화교육 그 자체가 아닌, 평화 교육 진행을 위한 수업인 만큼 실제로 전쟁 및 평화 관련 활동을 전개하고 계시거나, 실제 평화교육을 진행하고 계시는 참여자들이 많이 참석하셨습니다. 또한 수업을 진행하면서 서로의 다양한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습니다.

 

1. 평화교육의 기본 지식과 개념 

 

평화 교육에서 평화란 단순히 직접적이고 물리적인 폭력이 배제된 소극적 평화가 아닌, 구조적이고 문화적인 폭력의 부재 상태 혹은 축소 과정을 의미합니다. 특히 이를 구현하는 방법 또한 평화적일 것을 지향합니다. ‘안전’, ‘안보’ 등의 개념은 소극적 평화관에 가까운 것으로, 오늘날의 평화교육에서는 비판의 대상이 되기도 합니다. 

 

특히 수업에서는 ‘폭력의 생태적 구조’라는 개념이 제시되었습니다. 이는 각 개체는 결국 전체를 담아내고 있다는 것으로, 작게는 내 신체 혹은 일상 경험들에서부터 우리 사회, 더 나아가 국제적인 관계와 분쟁들을 발견할 수 있음을 뜻합니다. 


 2. 깊은 변화를 위한 평화교육의 원리와 방법론 

 

우리 일상 속의 이러한 폭력의 생태계를 깨닫고 변화시키기 위해서는 단순히 인식 수준의 변화가 아닌 심층적 변화, 즉 ‘깊은 변화’가 필요합니다. 이를 가능하게 하기 위해서는 페다고지(배움방식)에 변화를 주어야 합니다. 이때 교육 과정에서는 직접적인 제시나 이론 제공보다는 폭력과 그 경계선에 대해 직관적으로 이해하고, 더 나아가 특정 관계의 역학적 관계 혹은 갈등원리를 참여자가 스스로 이해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간접적 방법을 취할 것을 추천합니다. 수업에서는 이러한 교육 시 활용 가능한 다양한 시청각 자료들이 제시되었습니다.

동북아 평화교육의 학습 목표는 크게 가치와 태도, 지식, 기술의 영역으로 구분됩니다. 참여자들에게 평화, 인권, 민주적 가치와 태도 등을 취할 수 있게 해주면서 동시에 현재 한반도의 분단 구조와 더 나아가 동북아 평화 비전, 민주주의에의 위협 요소들에 대한 지식을 교육합니다. 또한 실제로 실천 가능한 정보 및 지식 조사와 학습, 민주적 소통 및 토론, 국내외 제도 접근 및 활용 등 기술적인 영역의 학습 역시 함께 진행합니다. 

 

3. 한 세션의 구성과 진행 준비 

 

이러한 평화교육을 위해서는 가장 먼저 배움 공동체를 형성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수업을 듣는 이들에게 통상적으로 이뤄지는 일방적이고 수동적인 형태의 수업이 아니라, 모든 구성원들이 적극적이고 능동적으로 참여해야 하며, 또한 어떠한 평가나 질타도 이뤄지지 않을 것임을 주지시켜 주어야 합니다. 

 

한 세션은 ‘활동-토론-설명-토론-활동-종합’의 순으로 구성됩니다. 우선 활동을 통해 주제를 도입하고, 이를 토대로 관찰 중심의 토론을 진행합니다. 이후 주제에 관한 정보와 지식 혹은 개념을 제공합니다. 다음으로 1차 토론보다 심층적으로 태도와 인식 중심의 토론을 진행한 후, 이러한 주제에 대한 인식을 심화할 수 있는 활동을 전개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이런 일련의 과정을 종합하고 정리하는 시간을 통해 참여자들의 깊은 변화를 이끌어냅니다.

 

 

★ 이 글은 평화교육 디자이너 과정을 수강하고 계신 자원활동가 주선민님께서 강의를 듣고 쓴 후기입니다.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는 10월 1일부터 11월 19일까지 진행되는 [평화교육 디자이너 1기 - 동북아 과정] '새롭게 그리다, 한반도 동아시아 평화에 대한 상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많은 분들의 지속적인 관심 부탁드립니다. 
자세한 강의내용 보러가기 >>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팟캐스트] 판문점 선언 1년, 군축이 허무맹랑하다고? 2019.04.29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2018 평화활동가대회] 물범에겐 NLL이 없다   2018.10.17
[2017평화활동가대회] 평화에게 기회를   2017.11.03
[2015 평화교육 디자이너 1기][후기] 한반도 경계를 넘어 상상하기   2015.10.15
[2015 평화교육 디자이너 1기] [후기] 평화교육 디자이너 되기   2015.10.12
[모집] 평화교육 디자이너 1기 - 동북아 과정 <새롭게 그리다, 한반도 동아시아 평화에...   2015.09.11
[평화통일활동가대회] 2015 평화운동 무엇을 할 것인가   2015.04.03
[2013 평화활동가대회] 유쾌하게 생각하고 평화롭게 행동하라   2013.11.20
[2012 평화학교][후기] 헌법 속 평화권 찾기   2012.03.06
[2012 평화학교][후기] 한미동맹의 미래를 생각한다   2012.02.29
[2012 평화학교][후기] "MB 정부 한미동맹, 이익보다 이념에 쏠린 것"   2012.02.29
[2012 평화학교][후기] 북한의 후계체제 이후 북중관계는 어디로 갈 것인가   2012.02.21
[2012 평화학교] 38선 아래 '레알' 청춘들에게 (6)   2012.02.14
[2012 평화학교][후기] 21세기 동북아의 미래, 제국인가 공동체인가   2012.02.14
[2011 평화캠프] 우리의 평화캠프는 이제부터 시작이야!   2011.07.12
[2011 평화캠프] 2011평화캠프를 다녀와서   2011.07.11
[2011 평화캠프] "평화를 상상해봐" (7/4-6 2박3일 강화도 오마이스쿨)   2011.07.04
[2009 평화학교] 아프가니스탄 재파병 어떻게 볼 것인가 (1)  2009.07.17
[2009 평화학교] 평화학교 참가자가 제안하는 '평화 만들기'   2009.07.17
[2009 평화학교] ‘총’이 아닌 ‘연필’로 만드는 평화   2009.07.15
[2009 평화학교] 무기거래 통제를 위한 연대가 필요해!   2009.07.12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