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l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군축
  • 2018.12.08
  • 500

중거리핵전력조약(INF)은 지켜져야 한다.

 

미국이 중거리핵전력조약(Intermediate-Range Nuclear Forces, INF)을 탈퇴할 것이라는 트럼프 대통령의 위협에 21세기 미-러 냉전발발의 위험이 증가하고 있다. 수백만 명의 노력과 투쟁 끝에 이뤄낸 중거리핵전력조약(INF)은 1987년에 체결되어 냉전체제의 종말을 알린 기념비적 조약이다.

 

이 조약으로 미국과 러시아는 500~5,000Km 사거리의 모든 핵 미사일, 지상발사 순항 미사일, 대륙간 탄도 미사일을 포기하겠다고 선언했으며, 이로 인해 유럽은 핵전쟁의 장이 될 뻔한 위기를 넘길 수 있었다. 

 

중거리핵전력조약(INF)의 포기는, 2021년의 New START 조약의 만료와 더불어 세계 핵무기의 90% 이상을 보유하고 있는 미-러 양국 간의 모든 핵무기 협정의 끝을 의미한다. 무제한적이고 위험한 핵무기 개발 경쟁의 길이 열리는 것이다.

 

중거리핵전력조약(INF)을 포기하겠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위협은 나토(NATO)의 ‘사용가능한 핵무기 계획’을 포함하는 최근의 군대 확장경향의 일환이다. ‘사용가능한 핵무기 계획’은 탄도 미사일 조약을 철회함과 동시에 새로운 핵 운송체계 및 미사일 방어체계를 지닌 차세대 핵무기 체계를 구축하겠다는 계획이다.

 

이에 푸틴 대통령은 미-러 간의 ‘힘의 균형’을 통한 상호확증파괴 약속을 강조하며 대응하고 있다. 러시아가 보유한 핵미사일은 이미 유럽의 가장자리에 있는 칼리닌그라드에 배치되어 있으며 푸틴 대통령은 유럽에 어떤 형태로든지 미국의 미사일이 배치된다면 대응할 것이라고 경고하고 있다. 

 

우리는 중거리핵전력조약(INF)조약의 유지와 강화를 위한 협상을 진행할 것을 긴급하게 호소한다. 핵무기를 선제사용하지 않겠다는 원칙을 채택하고 준수하며, 핵확산금지조약(NPT)의 군비축소의 의무를 이행하기 위한 신뢰성 있는 협약을 체결하고, 인류의 가장 핵심적인 권리와 직결되는 핵무기 감축을 이행할 것을 호소한다. 중국을 포함한 다른 모든 핵무장 국가들도 이번 중거리핵전력조약(INF) 관련 협상에 참여하기를 촉구한다. 

 

우리는 핵무기를 없애기 위해 국제적 체계를 구축하려 2017년 UN이 채택한 핵무기금지조약(Treaty on the Prohibition of Nuclear Weapons)을 모든 국가가 비준할 것을 촉구한다. 

 

우리는 전 세계의 모든 이들이 핵무기 경쟁의 재발을 막기 위해, 핵 없는 세상을 위해 모든 정치적, 외교적 수단을 동원하여 중거리핵전력조약(INF)이 파기되지 않도록 행동하기를 촉구한다. 

 

인류의 생존을 위해 지금 당장 자신이 할 수 있는 행동을 할 것을 호소한다.

 

* 국제평화국(The International Peace Bureau)과 참여연대를 포함한 파트너 단체들은 2018년 12월 8일, 가디언지(Guardian)에 중거리핵전략조약(INF)이 지켜져야 한다는 입장을 발표하였습니다. 원문보기 >>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라운드테이블] 한일 관계 어디로? : 시민사회의 역할을 묻다 2019.07.22
[행진] 2019 제주생명평화대행진 평화야 고치글라 (7/29~8/3) 2019.06.25
[팟캐스트] 판문점 선언 1년, 군축이 허무맹랑하다고? 2019.04.29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논평] 삭감해야 할 방위비 분담금 증액 합의 납득할 수 없어   2019.02.08
[입법의견서]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정부안에 대한 의견   2019.02.07
[시민평화포럼][기자회견] 남북공동선언 이행을 위한 2019년 새해맞이 연대모임 개최   2019.01.30
[논평]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정보 공개 소송 기각한 대법원 판결 유감   2019.01.27
[기자회견] 제주 제2공항 일방추진 국토교통부 규탄과 항의서한 전달   2019.01.25
[논평] 국방부 ‘종교적 신앙 등에 따른 병역거부자’ 용어 변경 부적절   2019.01.06
[기자회견] 2015한일합의 3주년, 일본군성노예 피해자들에게 정의를!   2018.12.28
[보도자료]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 정부안에 대한 국방부 자문위원 입장   2018.12.28
[기자회견] 양심적 병역거부자 또다시 처벌하는 반인권적인 정부의 대체복무제안 규탄한다   2018.12.28
[시민평화포럼][평화보고서 2018-5차] ‘먼저 온 통일’은 어떻게 ‘신민’이 되었나   2018.12.26
[보도자료] 국제 단체들, 한국 정부에 국제인권기준에 맞는 대체복무제 도입 촉구   2018.12.20
[논평] 한미연합사 용산기지 잔류는 절대 안 돼   2018.12.14
[보도자료] 한반도 평화 촉진을 위해 시민사회 역할 모색한 2018 GPPAC 동북아 회의   2018.12.12
[논평] 한반도 평화 정세 반하는 2019년 국방예산   2018.12.10
[국제성명] 중거리핵전력조약(INF)은 지켜져야 한다.   2018.12.0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