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남북관계
  • 2008.12.11
  • 835

대북 전단 살포, 참 낡고 생경한 풍경이다. 우려 섞인 시선과 반대 여론에도 이러한 퍼포먼스를 강행하겠다는 단체가 의도하는 것은 과연 무엇인가.

막무가내로 대북 전단을 살포하고야 말겠다는 그들의 행위에서 김정일 정권에 대한 증오와 적개심을 발견한다. 북한 체제에 대해 비판적으로 보는 것은 문제 삼을 일이 아니다. 사실 많은 시민도 북한을 그렇게 보고 있다. 그러나 그것이 평화 공존해야 할 북한과의 관계나 대북정책 방향을 규정하지 않는다.

대북 전단 살포의 문제는 북한 정권에 대한 부정적 인식에 압도돼 그들의 행위가 초래할 여러 부작용을 고려하지 못하고 있다는 데 있다. 그러기에 군사분계선을 두고 대치하는 상대방에게 남으로부터 넘어오는 전단이 ‘공격적인 무기’로 인식될 것이라는 점을 알지 못한다.

그 효과는 어떨지 몰라도 북측 입장에서 보면 북한 주민의 동요를 꾀하는 남한발 체제전복 시도로 보일 수 있다. 남측 정부가 이를 방관하고 있으니 더욱 그렇게 받아들일 수 있다. ‘정보의 자유로운 유통’을 강조하지만 그 방식도 주민 의사와는 무관하게 일방적이다.

싫든 좋든 남과 북은 서로를 상대해야 하고 그 속에서 평화 공존을 모색해야 한다. 이는 반세기 이상 지속되는 분단이 주는 교훈이다. 대북 전단을 살포하는 이들은 북한이 절대 변하지 않는다고 하는데 과연 그들의 생각과 행위는 얼마나 변했는가.

결국 문제는 북한을 어떻게 보느냐가 아니라 어떤 남북관계를 지향하고 한반도 평화를 어떻게 만들어 갈 것인지로 귀결된다. 대북 전단을 살포하는 이들은 어떤 한반도 미래를 꿈꾸고 있는가. 남북 간의 대립과 단절, 혹은 남남갈등을 부추겨 다시 대결의 시대로 돌아가고자 하는가.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이슈리포트] 문재인 정부 평가보고서 : 한반도 평화 실현 2021.07.21
정전협정 68년 : 한국전쟁 쉼표에서, 마침표로. 2023년까지 전쟁을 끝내자! 2021.07.27
정전협정 68년, 평생을 그리움으로 산 사람들 2021.07.19
7월, 종전 평화 인증샷을 올려주세요! 2021.07.12
시민이 만든 통일국민협약안을 공개합니다 2021.07.05
[긴급행동] 사드 업그레이드와 불법 공사에 맞서 소성리를 함께 지켜요 2021.05.24
전쟁을 끝내고 평화를 만드는 월요일 Peace Monday! 2021.03.08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북에서 온 초청장, 참여연대에 도착 (1)  2000.10.04
북방한계선(NLL)의 평화적 관리방안은 무엇인가   2003.06.02
북미공동 코뮤니케(국, 영문)-2000. 10. 12   2004.02.05
북 인권, 정치적 접근이 아닌 실질적인 개선책 모색해야 (3)   2005.11.15
부시 행정부의 핵정책, 핵 비확산의 진전인가, 후퇴인가?(강정민)   2005.07.06
방북단 돌출행동 정치공세 중지하라   2001.08.30
민간의 힘으로 만남에서 통일까지   2002.08.19
민(民)의 한반도 평화협정 선포 국제 컨퍼런스   2020.07.23
미국 주도 MD 참여 위한 신호탄인가   2008.01.21
미 의회 북한법안, 한반도 평화 저해할 것   2004.04.14
미 의원 등의 대북전단살포금지 조치 비난 부적절   2020.12.23
미 상원통과 북한인권법안, 북 인권 개선에 도움 안돼 (2)   2004.09.30
무슨 일이 있더라도 남북합의를 지켜야 합니다   2020.06.10
매주 월요일, 한반도 종전 평화를 위해 거리에서 시민들을 만납니다   2020.10.12
매우 유감스런 북한의 미사일 발사 강행 (2)   2006.07.05
룡천역 사고, 대북관계 초당적 협력 계기될 수도   2004.04.28
랜선으로 종전 평화! 온라인 액션 (9/14~26)   2020.09.26
동상이몽(同床異夢)과 흑묘백묘(黑猫白猫)론   2003.04.22
대북제재와 압박으로 문제해결할 수 없어, 북한과 직접대화에 나서야   2006.07.10
대북전단 살포, 증오의 퍼포먼스   2008.12.1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