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국제분쟁
  • 2012.02.29
  • 3441
  • 첨부 1

지구촌 인권과 평화에 대한 이야기 마당 1

 

 

 시리아에선 무슨 일이?

 

40120201162801(0).jpg

ⓒAP=연합뉴스


 

초대합니다.

 

지난해부터 본격화된 중동과 북아프리카의 민주화 열기가 뜨겁습니다.

그 속에서 시리아에서 전해오는 소식들은 처참하기 그지 없습니다. 지금까지 수천 명 이상의 살상과 대규모 유혈진압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시리아 사태에 대해 국제사회는 어떻게 개입해야 할까요? 국제사회 일원으로서 한국 정부와 시민은 이 문제를 어떻게 바라봐야 할까요?

 

지구촌 인권과 평화문제에 대해 이해하고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2012년 첫번째 자리로 시리아 상황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어 봅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중동에서 부는 민주화 바람과 그에 따른 유혈사태, 시리아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에 대해 국제사회는 어떻게 개입해야 할까요? 국제사회 일원으로서 한국 정부와 시민은 이 문제를 어떻게 바라봐야 할까요? 함께 고민해봅시다. 자세한 사항은 http://www.peoplepower21.org/872140(요기 클릭)
  • profile
    시리아에서 벌어지고 있는 유혈사태에 대한 우리의 입장은? 함께 고민해보아요^^ 사전등록을 부탁드려요~~ http://www.peoplepower21.org/872140
  • profile
    국제사회의 일원으로 한국 정부와 시민은 시리아에서 벌어지고 있는 유혈사태에 대해 어떻게 바라봐야 할까요~~참여연대에서 준비한 [지구촌이야기마당] 그 첫번째, 수요일에 열립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
  • profile
    지금 세계 여러 곳에서 문제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유럽에서는 금융 위기가 중동에서는 유혈사태가... 지구 반대편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이니깐 우리와 관련없다라고 생각하시는 분들 많으시죠? 과연 그럴까요? 우리는 직접적 타격을 전혀 입지 않을까요? 구경만 하면 될까요? 이런 의문을 가진 분들은
    그러한 현 상황에서 만에하나 북한이 기습적인 전면전을 감행한다면, 과연 우리가 바라는 만큼의 대규모 군사적, 정치적 지원을 동맹인 미국에게서 이끌어 낼 수 있을까 의문을 가지고 계신 분들 여기를 주목하세요. ~ 오늘 7시 길담서원에서 이 문제를 함께 고민해 봅시다~~
제목 날짜
평양공동선언 3년, 남북 유엔 동시 가입 30년 맞아 한국전쟁 종전과 한반도 평화 촉구 2021.09.16
[영상] 우리 대화할까요? 2021.09.14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뉴스레터 '안녕, 피스메이커' 2021.09.03
[긴급행동] 사드 업그레이드와 불법 공사에 맞서 소성리를 함께 지켜요 2021.05.24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직접행동] 구럼비가 되어주세요! (3/11 3시 시청광장) (1)   2012.03.11
[책발간] 이제는 탈핵이다! -핵발전소!! 지금 멈추어야 합니다.   2012.03.11
[강정집중방문의날] 8차 - 구럼비를 죽이지마라   2012.03.10
[영상] 뉴스타파 7회, 강정특집 2탄 (1)   2012.03.10
[공지] 후쿠시마 원전사고 1년, 이제는 탈핵이다   2012.03.10
[유인물] 평화의 섬 넘보지마! 제주해군기지 반대 (1)   2012.03.09
[정부와 해군의 거짓말 시리즈①] 민주적 절차를 밟았다? (3)   2012.03.09
[종합] 정부와 해군의 거짓말 시리즈 (1)   2012.03.09
[공지] 강동균강정마을회장님-당신이 있어 참 고맙습니다. (2)   2012.03.09
[성명]당신의 원전산업 위해 우리의 생명과 안전 팽개쳤나   2012.03.08
[직접행동] 구럼비를 살려줍서! 코드명 옐로우(3/8~9) (3)   2012.03.08
[직접행동] 구럼비를 죽이지 마라! 구럼비 발파를 중단하라!   2012.03.07
[공지] 구럼비 발파 중단촉구 촛불집회 매 평일 7시 청계광장(~3/23까지) (4)   2012.03.07
[직접행동] 구럼비 살리기 평화행동 '코드명 옐로우' (1)   2012.03.07
[토론회] 핵안보가 아니라 핵없는 세상   2012.03.0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