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파병반대논리
  • 2003.10.23
  • 1283

각계전문가와 세계지성이 말하는 이라크 파병반대의 논리



이라크 파병 문제는 대한민국의 주권과 민주주의에 대한, 나아가 21세기 한국 사회의 정체성에 대한 가장 중대한 시험대이다. 이러한 도전 앞에서 우리는 양심의 호소에 귀를 기울여야 하고 명확한 분별력을 갖고 세계를 바라보아야 한다. 막연한 불안감이 우리의 판단을 흐리게 하고 불분명한 국익에 우리의 마음이 흔들릴 때, 현실을 올바르게 보여주고 편협한 자기중심주의를 벗어나게 해 줄 길잡이가 필요하다. {이라크에 필요한 것은 군대가 아닌 평화}는 우리가 이라크의 평화와 재건을 위해 진정으로 해야 할 일이 무엇인가를 고민하는 세계인들과 한국인들의 목소리를 담고 있다. 이 자료집이 이라크 파병에 반대하고 세계의 평화에 기여하려는 우리 국민들에게 부족하지만 조그만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

이라크파병반대비상국민행동 정책사업단은 자료집을 만들기 위해 많은 자원봉사자, 활동가, 연구자의 도움을 받았다. 무엇보다도 참여연대 이태호 정책실장의 헌신성이 없었다면 이 자료집이 나올 수 없었을 것이다. 또한 자료집에 실린 글 대부분은 국내외의 신문, 잡지, 인터넷매체에 실린 것들이다. 미리 허락을 받은 글들도 있고 미처 그렇지 못한 글들도 있다. 필자들과 관련 기관들에게 넓은 이해를 구하며 동시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

부디 이 자료집이 국민 모두에게 널리 읽히고 토론의 자료로 쓰여 이라크 파병을 막아낼 수 있기를 기원한다.

2003년 10월 22일

비상국민행동 정책사업단 위원들을 대신하여

박 순 성
이라크파병반대비상국민행동 정책사업단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다 때려쳐라! 너희들 나이가 몇이냐?
    너희들이 뭔데 반대하는거냐? 우리가 안간다고 세계평화냐?

    다들 알다시피 청년실업이 50만을 육박하는 이때 경제적 실리 챙겨보겠다고

    애국심 가득한 군인들이 스스로 자청해서 가겠다는데 당신들이 무슨 염치로

    막는것이냐? 자신들의 입장을 관철시키기 위해 서울 한복판에서 불지르고 환경훼손하고 공공기물 파손하고 아직 어린 의경들을 마구잡이고 패고 이런저런 민폐만 끼치는 당신들이 무슨 자격으로 세계평화를 외치냐? 한 나라의 도심한복판의 질서와 규범을 모두 파괴하는 당신네들이 무슨 세계평화냐?

    염치라도 있어봐라!!! 도대체 너희들이 가난과 실업에 멍든 불우한 시민들을 위해서 한 일이 뭐가 있냐? 너희들 주변의 어려운 이웃부터 챙겨라...

    제 이웃하나 못챙기는 것들이 겉멋만 들어가지고 세계평화라니 우습다!
    제발 부탁이니 그 나이먹고 이제그만 추태부려라... 보기 진짜 안좋다.
    제발 부탁이다... 철 좀 들어라!

제목 날짜
금요평화촛불 : 우크라이나에 평화를 Stop the War in Ukraine (5/27) 2022.05.17
한미 정상회담에 바란다 : 군사동맹, 군비경쟁이 아니라 평화를 선택하라 (5/20-21) 2022.05.16
2022 전쟁을 끝내고 평화를 만드는 월요일 Peace Monday! 2022.04.04
윤석열 당선인에게 바랍니다 : 남북 합의 존중·이행, 한반도 평화 구축 2022.03.30
평화와 인권의 관점에서 본 병역 제도 개편 방향 시민사회안 발표 2021.11.10
[긴급행동] 사드 업그레이드와 불법 공사에 맞서 소성리를 함께 지켜요 2021.05.24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미국을 대신한 파병몰이, 국방부는 어느나라 소속인가? (5)   2003.11.13
<외신속의 이라크전쟁> 이라크는 미국 마음대로 팔 수 있는 것이 아니다   2003.11.13
명령계통까지 어긴 돌출발언, 최고통수권자에 대한 도전인가 (2)   2003.11.12
[기고] 누가 비전투병은 점령군이 아니라고 강변하는가?   2003.11.11
<이제훈의 평화바이러스> 테러리스트 혹은 순교자   2003.11.11
<외신속의 이라크 전쟁> 후세인 잔당들의 저항이라는 미국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2003.11.10
[의견서] 한국형다목적헬기사업 재검토 요청 의견서 발표 (1)   2003.11.10
미국 파병압력 중단 촉구, 럼스펠드 미국국방장관 방한반대   2003.11.10
희망의손 캠페인, 북한지원 쌀 1500톤 전달 완료! (1)   2003.11.07
[포토뉴스] 찢겨진 평화캠프, 빗 속의 파병반대 농성장   2003.11.07
북핵 협상여건 악화시킬 일방적인 대북 경수로 중단결정   2003.11.07
<외신속의 이라크 전쟁> 미군 침공당시 최대 15,000명 이라크인 사망   2003.11.07
<외신속의 이라크 전쟁> 사라진 수십억 달러의 이라크재건자금   2003.11.07
<외신속의 이라크 전쟁> 지난 4월 그들이 후세인을 무너뜨렸을 때 행복했었다. 그러나 ...   2003.11.07
[성명] 경수로 중단 결정 관련 논평   2003.11.06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