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한미동맹
  • 2002.11.28
  • 682
  • 첨부 2

시민사회단체, 시국선언문과 범국민 10대 행동지침 채택



여중생 압사사건에 대한 무죄평결 이후 미국의 오만한 태도에 격노한 시민사회단체들의 저항이 점점 가속화 하고 있다.

27일 오전 11시 민주노총 회의실에서는 여중생범대위가 주최한 비상 시국회의가 열렸다. 이 자리에 참석한 40여 개 시민사회단체 대표들은 최소한의 공정성도 찾아볼 수 없는 미군재판의 기만성과 이번 무죄평결을 오히려 대변하고 있는 듯한 청와대 및 정부당국에 대한 성토로 회의장을 달구었다.

▲ 여중생 죽음에 대한 공개사과를 하지 않고 있는 부시대통령을 철창안에 가둔 퍼포먼스의 한 장면.


이날 비상 시국회의에서는 현 사태를 명증히 할 수 있는 시국선언문과 '범국민 10대 행동지침'을 채택했다. 또한 그들은 각 당 대통령 후보들에게 미국 부시 대통령의 '납득할만한 수준의 공개사과'와 소파(SOFA) 전면 재개정을 요구하는 서약서를 받기로 했고, 각계각층 선언과 12월 14일 범국민대회 개최 등 향후 벌여나갈 공동사업을 결정했다.

이들은 이날 발표한 시국선언문을 통해 △기만적인 무죄재판 무효 △살인미군 한국법정 처벌 △부시 미 대통령의 공개사과 △불평등한 소파(SOFA) 전면 개정 등을 요구했다.

범국민 행동지침으로 △매일 저녁 6시, 서울을 비롯 전국에서 동시다발 규탄대회 진행 △매주 목요일 차량 경적시위 △전국의 사찰과 교회, 성당은 항의 및 규탄 타종 △백악관과 미국방부, 미대사관, 주한미군사령부 사이버 시위 △추모리본 착용 △여중생범대위 홈페이지를 통한 활동 공유 등을 채택했다.

시민사회단체들은 이번 재판결과에 대해 지속적으로 항의의사를 밝힐 예정이며 여중생범대위는 12월초 10여 명으로 구성된 대표단을 워싱턴에 파견, 본격적인 백악관 투쟁을 벌일 방침이다.

이날 비상시국회의를 마친 시민사회단체들은 오후 3시부터 용산 미8군사령부 앞에서 시국집회를 가졌다. 한상렬 목사는 "꽃다운 여중생 효순이, 미선이의 죽음을 헛되지 하지 말아야 한다"면서 "SOFA 전면 재개정을 위해 각계가 노력하자"고 호소했다.

권영길 민주노동당 대통령 후보는 "전시 작전권조차 되돌려 받지 못하고 있는 정부당국이 미군 무죄판결을 변호하고 있는 태도가 우리 국민들을 더욱 비참하게 한다. 과연 우리나라가 주권 국가인가"라며 청와대와 행정당국을 강력히 비판했다.

김기식 참여연대 사무처장은 "미군 무죄판결에 대해 시민단체도 범국민적 투쟁에 함께 하겠다"고 밝히고 범국민 10대 행동지침을 낭독했다.

이날 집회 참가자들은 허바드 주한 미국대사를 통해 부시 미 대통령이 사과표명을 전달해왔다는 소식을 접했지만 아무런 개선조치도 담고 있지 못한 형식적인 사과라고 일축한 뒤 부시의 공개사과와 SOFA재개정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 날 시민·사회·학생단체 소속 300여명의 시위대는 용산미군기지 5번 게이트까지 평화행진을 벌이려 했으나 이들을 막아선 경찰에 의해 무산됐다.

한편, 여중생들의 죽음을 추모하는 하얀리본 달기가 네티즌 사이에 급속하게 번지고 있는 가운데, 여중생범대위는 매일 저녁 6시 무죄재판에 대한 항의하는 집회를 전국동시다발로 개최하며(서울은 종각 국세청앞) 오는 토요일(11월 30일) 오후 2시 마로니에에서 다시 한번 대규모 집회를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2576_f0.hwp2576_f1.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이슈리포트] 문재인 정부 평가보고서 : 한반도 평화 실현 2021.07.21
정전협정 68년 : 한국전쟁 쉼표에서, 마침표로. 2023년까지 전쟁을 끝내자! 2021.07.27
정전협정 68년, 평생을 그리움으로 산 사람들 2021.07.19
7월, 종전 평화 인증샷을 올려주세요! 2021.07.12
시민이 만든 통일국민협약안을 공개합니다 2021.07.05
[긴급행동] 사드 업그레이드와 불법 공사에 맞서 소성리를 함께 지켜요 2021.05.24
전쟁을 끝내고 평화를 만드는 월요일 Peace Monday! 2021.03.08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한밤의 질주로 만든 반디의 바다   2002.12.16
"미국에 대한 저항은 국경을 넘어서고 있다"   2002.12.16
[성명] 최근 북미간 대결상황에 대한 성명 발표   2002.12.13
"14일 범국민대회 평화시위 보장할 것"   2002.12.12
렌즈에 잡힌 오만한 미국, 참을 수 없었다   2002.12.12
"여러분의 항의가 미국의 파워엘리트를 뒤흔들고 있습니다"   2002.12.10
한국정부 이라크 전쟁지원한다면 파멸의 길 갈 것 (1)   2002.12.10
"뭉치면 혁명적 힘이 나옵니다"   2002.12.10
"우리가 미군을 죽였다면 어떻게 됐을까?"   2002.12.10
우리는 미국 앞에 당당한 대통령을 원한다!   2002.12.09
야만의 패권국가 미국, 그들은 우방이 아니다   2002.12.09
이 땅의 자존심을 찾기 위하여!   2002.12.09
[성명] 김대중 대통령과 정부의 굴욕적인 저자세 외교 규탄 성명 발표   2002.12.09
12월 14일, 만나자 시청 앞에서!   2002.12.08
"연예인이 아닌 국민의 한 사람으로 분노한다"   2002.12.06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