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국방정책
  • 2021.03.05
  • 826

 

변희수의 내일을, 우리의 오늘을 함께 살아갑시다.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의 복직을 위한 공동대책위원회’ 추모 성명

 

 “저의 성별 정체성을 떠나 이 나라를 지키는 훌륭한 군인 중 하나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습니다. 저에게 그 기회를 주십시오. 모든 성소수자 군인이 차별받지 않는 환경에서 각자 임무와 사명을 수행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2020. 1. 22. 변희수 하사의 기자회견문 중

 

2020년 1월 22일, 변희수 하사가 많은 이들 앞에서 처음으로 커밍아웃 한 날. 여러분은 어떤 모습의 변희수를 기억하시나요? 씩씩한 얼굴, 웃고 있는 얼굴, 울고 있는 얼굴, 화가 난 얼굴. 포털 사이트만 검색해도 같은 장소에서, 같은 옷을 입은 다채로운 표정을 만날 수 있습니다.

 

변희수는 때로 씩씩했고, 용감했고, 누구보다 자기 문제에 진지한 멋진 사람이었지만, 때로 불안하고, 힘들며, 울고 싶은 사람이기도 했습니다. 언제나 밝고 씩씩한 사람은 없습니다. 누구나 그렇습니다. 어느 날 좌절하고, 또 어느 날 일어서며, 다시 어느 날에 걷습니다. 우리는 그렇게 매일의 다양한 모습으로 서로를 부대끼며 살아갑니다.

 

그러나 우리 사회는 변희수의 다양한 모습을 받아들일 준비를 갖추지 못했습니다. 특히 정부와 군은 변희수 하사에게 오래도록 깊고 명백한 상처를 남겨왔습니다. 트랜스젠더의 군 복무를 허용할 수 없다는 낡고 반인권적인 사고에 갇혀 한 사람의 삶을 송두리째 망가뜨렸습니다. 여기에 더하여 이름 없이 날아오는 차별과 혐오의 손가락질은 더할 나위 없는 고통이었을 것입니다.

 

군은 불과 3일 전인 지난 3월 2일에도 법원에 변희수 하사를 강제 전역시켜야 한다는 내용의 준비서면을 제출한 바 있습니다. 남성의 성기가 없는 것이 장애라서, 성기재건수술은 고의로 신체를 훼손한 자해라서, 군 복무에 부적합할 것 같아서, 사회적 합의와 국민적 공감대가 없어서 변 하사를 군대에서 쫓아냈다는 황당한 내용을 54페이지나 작성했습니다.

 

그러던 군이 변 하사에게 애도를 전하고 있습니다. 육군은 4년간 동고동락한 전우의 부고에 ‘민간인 사망 소식에 따로 군의 입장을 낼 것은 없다.’며 몰염치한 애도를 전했습니다. 육군의 반응이 여론의 뭇매를 맞자 이튿날 국방부는 애도를 전하면서도 ‘트랜스젠더의 군 복무 제도 개선 검토는 구체적으로 논의한 바 없다.’는 단서를 덧붙였습니다. 혹시라도 누가 애도를 사과로 오해할까 걱정한 모양입니다. 무엇을 슬퍼하는지, 누구를 위로하는지 알 길도, 갈 곳도 없는 엉망진창의 애도입니다.

 

지금 군이 변희수 하사에게 전해야 할 것은 애도가 아닌 사과입니다. 핑계가 아닌 대책입니다. 이들의 진심어린 사과와 대책을 우리의 몫으로 다짐합니다. 당당한 모습의 멋진 부사관, 변희수 하사. 당신을 영원히 기억하겠습니다. 고맙고 또 미안합니다.

 

우리는 소수자의 다양한 삶이 배제되고, 낙오하고, 모자란 삶이 아니라 오늘을 살아가는 존엄한 삶이라는 지극히 당연한 진실을 기필코 회복할 것입니다. 서로를 향한 깊은 위로 속에 변희수의 내일을, 우리의 오늘을 다시, 함께 살아갑시다.

 

그 길에서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의 복직을 위한 공동대책위원회’는 변희수의 오랜 걸음을 다시 내딛고자 합니다. 변희수 하사의 명예를 회복하고, 누구나 차별 없이 안전하게 복무할 수 있는 군대를 만들기 위한 더 너른 연대로 또 인사드리겠습니다.

 

군번 17-500589, 사랑하는 변희수 하사의 명복을 빕니다.

 

 

 

2021. 03. 05.

 

 

트랜스젠더 군인 변희수의 복직을 위한 공동대책위원회

(공익변호사와 함께하는 동행 / 군인권센터 / 다양성을 향한 지속가능한 움직임, 다움 / 더불어민주당 성소수자위원회 준비모임 / 대한불교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 / 무지개예수 / 성소수자 부모모임 /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 / 인권운동사랑방 / 정의당 성소수자위원회 / 중앙대학교 자유인문캠프 / 참여연대 / 천주교인권위원회 / 청소년 성소수자 위기지원센터 띵동 / 트랜스해방전선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인권센터 / 한국여성단체연합 / 한국여성민우회 /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추모성명 [원문보기 / 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초대] 2021 평화수감자의 날 편지쓰기 (12/4 토) 2021.11.16
[국제회의] 대북협력과 한반도 평화를 위한 통합적 접근 모색 (11/30 화) 2021.11.16
평화와 인권의 관점에서 본 병역 제도 개편 방향 시민사회안 발표 2021.11.10
[의견서] 2022년 국방예산안 주요 문제 사업 2021.11.09
[긴급행동] 사드 업그레이드와 불법 공사에 맞서 소성리를 함께 지켜요 2021.05.24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GDAMS 연속기고②] 다이옥신에 노출된 350만명,...'그런 전쟁'은 계속되고 있다   2021.04.23
[국회 토론회] 판문점선언 3년, 한반도 평화와 국회의 역할   2021.04.23
[GDAMS 연속기고 ①] 군사비와 코로나 확진자 수, 세계 군사 강국의 민낯   2021.04.21
판문점선언 3년 집중행동 : 우리가 평화의 봄을 만들자 (4/19~27)   2021.04.19
[함께해요] 한반도 평화선언 국회의원 서명 요청 이메일 보내기!   2021.04.19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한 일본 정부 규탄한다   2021.04.13
2021 세계군축행동의 날, 군사비를 줄여 사람과 지구에 투자합시다   2021.04.12
[참여] 故 변희수 하사 복직 소송 수계 신청 인용 촉구 탄원   2021.04.09
일본 시민사회와 함께하는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온라인 간담회   2021.03.31
[공동행동] 트랜스젠더는 당신 곁에 있다   2021.03.27
[서한] 유엔 성적지향 및 성정체성에 근거한 폭력 및 차별로부터의 보호에 관한 독립 ...   2021.03.23
미중 갈등 국면, 군사동맹의 관성에서 벗어나 협력 외교로 평화를 만들자   2021.03.17
미국 국무⋅국방 장관 방한, 군사적 대결 아니라 평화를 위한 여정이 되어야   2021.03.17
[기자회견] 변희수의 이름으로 승리할 것이다   2021.03.15
후쿠시마 핵사고 10년, 기억의 탈핵의자 “탈핵은 행동으로, 핵발전소 이제 그만”   2021.03.1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