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평화군축센터    한반도 평화를 위해 비핵군축운동을 합니다

  • 비핵화
  • 2005.03.22
  • 801
  • 첨부 2

부시 행정부와 한국정부에게 정보왜곡 의혹 해명 촉구



오늘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실행위원장, 이대훈)는 최근 워싱턴 포스트 지가 보도한 ‘북한의 핵물질 이전에 대한 정보왜곡’과 관련하여 공개질의서를 발송하였다.

평화군축센터는 부시 행정부와 한국정부에게 보내는 공개질의서를 통해 제기된 의혹에 대한 진위여부를 밝히고 철저히 해명할 것을 요구하였다. 참여연대는 이 날 관련 성명을 낸 바 있다.

1) 부시 행정부에게 보내는 공개질의서



수신; 조지 부시 대통령

참조: 스티븐 해들러 미 국가안전보좌관, 크리스토퍼 힐 주한 미국대사

지난 20일 미국의 워싱턴 포스트 지(Washington Post)는 20일자 기사를 통해 부시 행정부가 리비아에 6불화우라늄을 판매한 국가가 북한이 아니라 파키스탄이었다는 것을 알고도 한중일 3국에 ‘북한이 판매원’이라고 통보했다고 보도하였습니다. 이 기사는 미 정보기관이 리비아와의 핵물질 거래에 북한이 개입한 증거가 없다고 행정부에 보고했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워싱턴 포스트 지는 지난 2월 초 부시 대통령의 연두교서 발표를 앞두고 북한이 리비아에 핵물질을 판매했다고 보도한 바가 있기 때문에 이번 보도는 지난 보도에 대한 정정보도라는 의미가 있습니다. 당시 북한은 리비아에 핵물질을 판매한 국가로 지목된 것에 대해 강력히 부인하였으며 미국 내 전문 연구기관이나 IAEA 관계자들 역시 부시 행정부의 주장에 대해 의구심을 제기한 바 있습니다. 그리고 부시 행정부는 이미 이라크 전쟁 당시 이라크가 대량살상무기를 보유하고 있다고 주장하는 등 심각한 정보실패를 경험한 바가 있습니다. 우리가 이번 정보왜곡 의혹을 간과할 수 없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잘 아시다시피 북한의 핵개발을 둘러싼 북미갈등이 한반도에 심각한 위기상황을 조성해왔고, 위기를 안고 있는 교착상태는 장기화되고 있습니다.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6자회담의 재개조차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에서 미국 행정부가 의도적으로 정보를 왜곡하여 관련 정부에게 통보했다면 이는 동맹국 국민들의 신뢰를 심각히 손상시키는 행위일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북한의 핵보유와 6자회담 참가거부와 같은 강경한 반발을 불러와 북핵 협상을 더욱 어렵게 했다는 책임을 면키 어려울 것입니다.

우리는 이번 정보조작 의혹에 대한 부시 행정부의 충실한 해명여부가 북핵문제 해결에 대한 미국의 협상 의지를 가늠케 하는 중대한 시험대가 될 것으로 믿습니다.

이에 우리는 귀하께서 이번 의혹의 진위 여부를 밝혀 주실 것을 요청합니다.

1. 워싱턴 포스트 지가 지난 3월 20일에 보도한 ‘북한의 핵물질 이전’ 정보 왜곡 기사는 리비아에 핵물질을 판매한 국가는 북한이 아니라 파키스탄이라고 보도하고 있습니다. 리비아에 6불화우라늄을 판매한 국가는 어느 나라입니까?

2. 기사는 미 정보기관이 북한이 리비아와의 핵물질 거래에 개입한 증거가 없다고 미국 측 정부에 보고한 것으로 밝히고 있습니다. 이러한 보고가 있었다는 것이 사실입니까? 미 정보기관이 리비아에 대한 핵물질 이전과 관련해 행정부에 보고한 내용을 밝혀 주십시요.

3. 지난 2월 초 마이클 그린 미 NSC 아시아담당 국장은 한중일 3국을 방문하여 ‘리비아에 핵물질을 이전한 것이 북한이라는 사실이 과학적으로 입증되었다’고 통보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마이클 그린 국장이 3국에 통보한 내용은 무엇이며, 과학적으로 입증되었다는 근거는 무엇입니까?

4. 만일 귀 정부에서 리비아 핵물질 이전에 대한 잘못된 정보 혹은 확인되지 않은 정보를 동맹국들에게 전달한 것이 사실이라면, 이에 대해 귀 정부는 북한을 비롯한 국제사회에 이를 해명하고 사과할 용의가 있습니까?



2) 한국 정부에게 보내는 공개질의서



수신 : 노무현 대통령

참조: 반기문 외교통상부 장관, 정동영 국가안전보장회의 의장



지난 20일 미국의 워싱턴 포스트 지(Washington Post)는 20일자 기사를 통해 부시 행정부가 리비아에 6불화우라늄을 판매한 국가가 북한이 아니라 파키스탄이었다는 것을 알고도 한중일 3국에 ‘북한이 판매원’이라고 통보했다고 보도하였습니다. 이 기사는 미 정보기관이 리비아와의 핵물질 거래에 북한이 개입한 증거가 없다고 행정부에 보고했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워싱턴 포스트 지는 지난 2월 초 부시 대통령의 연두교서 발표를 앞두고 북한이 리비아에 핵물질을 판매했다고 보도한 바가 있기 때문에 이번 보도는 지난 보도에 대한 정정보도라는 의미가 있습니다. 그리고 당시 북한은 리비아에 핵물질을 판매한 국가로 지목된 것에 대해 강력히 부인하였으며 미국 내 전문 연구기관이나 IAEA 관계자들 역시 부시 행정부의 주장에 대해 의구심을 제기한 바 있습니다. 그리고 부시 행정부는 이미 이라크 전쟁 당시 이라크가 대량살상무기를 보유하고 있다고 주장하는 등 심각한 정보실패를 경험한 바가 있습니다. 우리가 이번 정보왜곡 의혹을 간과할 수 없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만일 이러한 의혹이 사실이라면 이는 매우 유감스러운 일일 것입니다. 잘 아시다시피 북한의 핵개발을 둘러싼 북미갈등이 한반도에 심각한 위기상황을 조성해왔고, 위기를 안고 있는 교착상태는 장기화되고 있습니다.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6자회담의 재개조차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에서 미국 행정부가 의도적으로 정보를 왜곡하여 관련 정부에게 통보했다면 이는 동맹국간의 신뢰를 심각히 손상시키는 부도덕한 행위라 할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북한의 핵보유와 6자회담 참가거부와 같은 강경한 반발을 불러와 북핵 협상을 더욱 어렵게 했다는 점에서 결코 가벼이 넘겨서는 안될 중대한 사안이라고 판단됩니다..

우리는 이번 정보조작 의혹에 대한 부시 행정부의 충실한 해명여부와 이를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여부가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신뢰회복에 매우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봅니다.

이에 우리는 이번 의혹의 진위 여부와 이에 대한 한국정부의 입장을 밝혀 주실 것을 요청합니다.

1. 워싱턴 포스트 지가 지난 3월 20일에 보도한 ‘북한의 핵물질 이전’ 정보 왜곡 기사는 리비아에 핵물질을 판매한 국가는 북한이 아니라 파키스탄이라고 보도하고 있습니다. 한국 정부는 리비아에 6불화우라늄을 판매한 국가가 어느 나라인지 정보를 파악하고 있습니까? 혹은 이를 판매한 국가가 북한이라는 근거를 가지고 있습니까?

2. 지난 2월 초 마이클 그린 미 NSC 아시아담당 국장은 한중일 3국을 방문하여 ‘리비아에 핵물질을 이전한 것이 북한이라는 사실이 과학적으로 입증되었다’고 통보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마이클 그린 국장이 3국에 통보한 내용은 구체적으로 무엇입니까? 정부가 이것에 대한 사실 확인을 위해 취한 조치는 무엇입니까?

3. 리비아 핵물질 이전에 대한 정보가 왜곡, 전달되었다는 의혹에 대한 정부의 입장은 무엇입니까?

4. 정부는 마이클 그린 국장이 부정확한 정보를 가지고 한-중-일 3국을 순회할 당시, 이 같은 행위가 6자회담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판단하지 않았습니까?

5. 미국 부시 행정부가 잘못된 정보를 6자회담 관련국들에게 전달하는 방식으로 북한을 압박하고자 한 것이, 결국 북한으로 하여금 6자회담을 부정적으로 인식하게 하고 미국의 대북정책을 강력하게 비난하게 하는 한 원인이 되었다고 보는 분석에 대해 어떻게 판단하십니까?

6. 정부는 이 문제와 관련하여 호도당한 국민을 대신하여 부시 행정부에 해명과 사과를 요구할 용의가 있습니까?

평화군축센터


PDe2005032211.hwpPDe2005032212.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악의 축 = 일본과 미국
    진정한 지구상의 악의 축은 바로 일본과 미국이다.
제목 날짜
평양공동선언 3년, 남북 유엔 동시 가입 30년 맞아 한국전쟁 종전과 한반도 평화 촉구 2021.09.16
[영상] 우리 대화할까요? 2021.09.14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뉴스레터 '안녕, 피스메이커' 2021.09.03
[긴급행동] 사드 업그레이드와 불법 공사에 맞서 소성리를 함께 지켜요 2021.05.24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2020.10.16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과 함께하는 평화의 가게를 모집합니다 2020.09.24
Korea Peace Appeal : 한반도 평화를 원한다면 서명해주세요! 1 2020.07.30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베이징 합의문에 숨겨진 의미 (WashingtoPost, 2005. 9. 25)   2005.09.26
北외무성의 6자회담 평가 (연합뉴스, 2005. 9. 20)   2005.09.26
`경수로 시점공방' 각국 입장 (연합뉴스, 2005. 9. 20)   2005.09.26
뉴스위크, "미, 6자회담서 중국에 끌려다녀" (Newsweek, 2005. 10월 3일자)   2005.09.26
고이즈미, 6자회담 직전 김정일에 메시지 (중앙일보, 2005. 9. 24)   2005.09.26
6자회담 공동성명에 대한 미국 측 입장 (크리스토퍼 힐, 2005. 9. 19)   2005.09.28
6자 회담 타결의 경제적 손익 계산서 (현대경제연구원, 2005. 9. 30)   2005.09.30
미 "UN감시 없으면 대북 식량지원 중단" (연합뉴스, 2005. 9. 27)   2005.10.04
6자회담 합의의 몇 가지 쟁점과 과제 (서동만, 2005. 10. 5)   2005.10.06
미 의회 주요 인사, 북핵 협상에 대한 회의론 제기 (REUTERS, 2005. 10. 6)   2005.10.07
크리스토퍼 힐 차관보 미 하원 청문회 발언 전문 (미 국무부, 2005. 10. 6)   2005.10.12
러의 핵폐기 경험을 배워라 (John Wolfstahl, 2005. 10. 25)   2005.10.25
2005년 중반 현재 북한의 플루토늄 보유량 (ISIS, 2005. 10. 20)   2005.10.31
(자료집) 한반도 비핵화와 로카쇼무라의 위협에 관한 국제세미나   2005.11.09
제5차 6자회담 의장성명 전문(2005. 11. 11)   2005.11.11
제 60차 유엔총회 대북인권결의안 (국, 영문)(2005. 11. 17)   2005.11.21
KEDO(한반도에너지개발기구) 경수로 사업 종료해서는 안돼   2005.11.24
KEDO를 위한 레퀴엠 (John Wolfsthal, 2005. 11. 29)   2005.11.29
KEDO 경수로 사업 종료해서는 안돼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 2005. 11. 24)   2005.11.29
북한의 조직 범죄와의 연계와 WMD 확산 가능성 (David Asher, 2005. 11. 15)   2005.11.29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