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공익법센터    공익소송으로 인권과 민주주의를 지킵니다

  • 프라이버시/정보인권
  • 2020.07.06
  • 1416

대규모 금융·개인정보유출사고 후속 조치에 대해 금융위에 질의서 보내

정확한 유출 규모, 유출된 정보 내용 등 질의

개정 신용정보보호법 하 금융·개인정보 유출 방지 대책도 질의

 

전국사무금융노동조합연맹, 진보네트워크센터, 참여연대는 오늘(7/6) 지난 6월 15일 언론보도를 통해 알려진 대규모 금융·개인정보 유출 사고의 후속대책에 대해 금융위원회(위원장 은성수, 이하 ‘금융위’)에 질의서를 보냈다.  

 

금융위는 지난 6월 15일 경찰이 작년 카드 정보 해킹 용의자의 여죄를 수사하는 과정에서 대량의 카드정보를 담은 유에스비(USB, 이동형 데이터 기억장치)를 압수했지만 3개월 넘게 금융위, 금감원 등 관계기관과 협조가 이루어지지 않아 정확한 피해 규모와 상황을 파악하지 못하다가 여론이 악화되자 관계기관 대책회의를 열고 공조하겠다는 발표를 하였다. 그리고 지난 7월 3일 금감원은 그동안 넘겨받은 자료를 분석하여 이번 사건에서 유효카드는 61.7만 건이 유출되었고 일부 카드의 부정사용이 있었다고 발표하였다. 이에 단체들은 아직 경찰이 구체적인 유출경위 및 방법 등을 수사 중이라 전체적인 정보 유출 규모나 피해사례가 금감원 발표보다 더 클 수 있으며 무엇보다 최초 경찰이 인지한 시기로부터 3개월 이상 금융위원회, 금감원 등 관계기관의 공조가 이루어지지 않은 점은 납득하기 어렵다며 질의 배경을 밝혔다. 

 

구체적으로 세 단체는 ►이번 사건에서 경찰이 해킹용의자로부터 추가 압수한 외장하드에 카드정보, 개인정보 등을 발견하고 금감원 등에 분석 등 협조를 요청하였으나 이에 즉각 응하지 않은 이유, ►이번 사건의 정확한 유출 규모, 유출된 정보 내용, ► 2014년 롯데카드, 국민카드, 농협카드사의 사상 최대 규모의 카드정보 등 개인정보 유출사고 이후 취한 금융위의 금융정보 유출 방지 대책과 이에 대한 평가, ► 개정 신용정보법 하의 데이터 결합 및 반출 절차에서 개인정보 유출 위험을 낮추기 위한 방안 등을 질의했다.
 

금융위원회에 보낸 질의서 공문보기

 

 

보도자료원문보기/다운로드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참여연대 공익법센터를 소개합니다 2015.03.07
[이슈리포트] 10개의 소송으로 풀어본 공익법센터 20년   2020.11.09
세상을 바꾼 참여연대 공익소송 10선   2020.11.09
[헌법소원] 온국민 건강정보조차 보험회사 등이 동의 없이 상업적 활용하도록 한 신용...   2020.11.03
[헌법소원] 가명정보 열람권, 정정권 등 배제는 위헌   2020.11.02
7여 년만의 승리, RTV의 '백년전쟁' 방영에 대한 중징계 처분은 부당하다고 재확인한 고법   2020.10.21
[성명] ‘삼성보호법’ 더 강화하자는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을 규탄한다   2020.10.19
[공개민원] “공익소송 제도개선” 법무부, 대법원, 검찰에 제출   2020.10.13
[논평] 경찰의 '드라이브 스루 집회' 원천봉쇄는 과잉대응   2020.09.28
[질의서] 통합 개인정보보호위원회, 과연 제대로 하고 있나요?   2020.09.22
[논평] 법무부장관 측의 제보자⋅언론사 고발 취하해야   2020.09.22
[공동논평] 쇼핑몰 '주문내역 정보' 신용정보로 확대적용 안될 말   2020.09.08
[공동논평] 금융위의 유권해석은 법위반   2020.09.04
[성명]개인 의료정보까지 상품화하나?   2020.09.02
[보도자료] 개인정보보호위원회의 <가명처리 가이드라인>에 대한 시민사회 의견...   2020.08.27
[공동입장] 국민의 생명,안전 관련 정보도 공개하면 처벌하나요?   2020.08.2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