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참여사회연구소  l  시민사회 현장이 우리의 연구소입니다

  • 학술행사
  • 2018.10.22
  • 301
  • 첨부 1

한국사회복지학회 추계학술대회

참여연대 부설 참여사회연구소 X 한국보건사회연구원 라운드 테이블

<평화복지국가의 지향과 과제>

 

한반도는 역사적 전환점에 서 있습니다. 낙관할 수 없지만, 평화의 방향을 향하고 있음은 부정할 수 없습니다.

참여사회연구소는 지향해야할 국가의 상으로 평화복지국가를 제안한 바 있습니다.

반공주의와 공모해온 개발주의는 한국의 분배체제의 실험과 전진을 가로막아왔습니다.

신자유주의하에 살아가는 우리는 여전히 성장우위의 논리에 가로막혀있습니다.

이러한 이데올로기를 비판하려는 일군의 노력은 반공주의하에 '빨갱이'로 단죄되어왔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복지(분배)는 반공을 벗어남으로써 가능해집니다.

 

평화의 훈풍이 감도는 한반도에서 평화국가 X 복지국가의 가능성을 상상해 봅니다.

 

일시 | 2018.10.26

장소 | 전북대학교 사회과학대학 318호

문의 | 참여사회연구소 02-6712-5248, IPS@PSPD.ORG

 

 

참여사회연구소 라운드테이블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시민과세계 34호] 포퓰리즘과 민주주의 2019.07.15
[논문공모전] 2019민주주의 논문공모전(접수중) 2019.06.24
[원고모집] 《시민과 세계》35호(2019년 하반기호)(~11/15) 2019.03.21
[알림] <시민과 세계> 등재후보지 선정 2018.10.16
《시민과 세계》 소개 및 보기 2013.04.01
[소개] 참여사회연구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시평 493] '디지털세' 어떻게 봐야 할까?   2019.03.04
[시평 492] 촛불 개혁, 한국당보다 더 큰 걸림돌이 있다   2019.02.22
[시평 491] 김경수, 드루킹, 그리고 운동의 규모화   2019.02.15
[시평 490] '컨테이너' 속으로 들어가는 학자들   2019.02.01
[시평 489] '용산'이라는 미래   2019.01.28
[시평 488] 좋은 정책만 골라 '패는' 한국당·재벌·수구언론   2019.01.21
[시평 487] 고장난 국회, 개혁은 항상 국회 앞에서 멈춘다   2019.01.13
[시민과세계 33호] 현장에서 의사결정은 어떻게 이루어지는가?   2019.01.04
[시평 486] '박항서 열풍'에 가려진 진실   2018.12.28
[시평 485] 노란조끼가 한국에 던지는 질문   2018.12.26
[시평 484] 유엔 농촌노동자 권리선언, 신자유주의에 맞선 사람들   2018.12.16
[시평 483] '크런치 모드'에서 벗어나고 싶다면: 과로사 조장하면서 생명수당 빼앗는 ...   2018.12.10
[시평 482] '가정 내 경제민주화' 실현하려면?   2018.12.04
[포럼] 포퓰리즘 시대와 민주주의: 정치의 실패인가 전환인가?   2018.11.30
[시평 481] 문재인 정부의 정치적 셈법, 광주형 일자리와 차등의결권   2018.11.26
[시평 480] 연동형 비례대표제와 주권의 재구성   2018.11.19
[시평 479] '협력이익공유제'는 더 강력해져야 한다   2018.11.12
[시평 478] 아직도 학생들은 '노동자'를 이렇게 그린다   2018.11.05
[수상공고][논문공모전] 2018민주주의 논문공모전   2018.10.31
[시평 477] 충분히 성평등하다는 불평등한 말   2018.10.30
[시평 476] 세상을 바꾼 촛불, 전환의 불씨가 되다: 2018 한국사회포럼에서 발견한 것   2018.10.23
[토론회] 한국사회복지학회 라운드테이블: 평화복지국가의 지향과 과제   2018.10.22
[시평 475] 노무현이 "권력 잡는 것보다 중요하다" 했던 것   2018.10.15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