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참여사회연구소    시민사회 현장이 우리의 연구소입니다

  • 학술행사
  • 2021.04.23
  • 560

팬데믹시대, 전지구적 위기에서 전환의 가능성은?

 

코로나19 이후 전지구적 위기 속에서 우리 사회는 전환과 퇴행의 갈림길에 놓여 있습니다. 한축에선 낮은 성장율을 타개해보고자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을 통해 반격을 꾀하고 있고, 다른 한축에선 현 단계의 위기를 자본주도 성장이 초래한 위기로 규정하고 변혁에 가까운 사회적 전환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한국 정부는 코로나와 맞물린 위기극복의 대안으로 '한국판 뉴딜'을 내놓으며 디지털뉴딜과 그린뉴딜, 사회적 안전망 강화 등을 제시했습니다. 많은 전문가와 시민사회가 지적했듯 뉴딜Newdeal은 사회적 합의와 논의로 전사회가 맺는 하나의 계약입니다. 하지만 현재 거대한 규모의 재정이 투입되고 정부부처들은 여러 계획을 내놓고 있지만 사회계약을 의미하는 토론과 공론화는 실종된 상태입니다. 이에 참여연대 부설 참여사회연구소는 위기 속에서 제기되는 '전환'의 가능성을 살펴보고 토론해보고자 합니다. 기존의 신자유주의 국가가 팬데믹이라는 전시에 대응하기 위해 대규모 재정을 동원하고 있음을 지적하고 이를 국가성격의 전환으로 이해할 수 있을지, 요원한 복지체제/복지국가로의 전환을 말할 수 있는지 우선 살펴봅니다. 이어 제기되는 정부의 그린뉴딜과 탈탄소 사회 선언 등의 시도가 과연 구조적 전환의 수준이 될 수 있을지, 부족함에도 정의로운 전환의 방향으로 이끌어가기 위해 어떤 노력이 시급히 필요한지 토론해보려 합니다. 

 

[포럼1] 그린뉴딜과 전환

2021년 04월 23일(금) 오후 4시-6시

 

김공회(진행, 경상대 경제학과)

 

체제변화를 향한 기후정의인가, 녹색성장을 통한 체제유지인가

김상현(발표, 서강대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
 
경남의 에너지-산업 체제 전환과 그린 뉴딜
남종석(발표, 경남연구원)
 
중국 자본주의의 현황과 생태문명 건설의 과제

하남석(발표, 서울시립대)

 

[포럼2] 국가성격의 전환

2021년 04월 29일(목) 오후 4시-6시

 

김주호(진행, 경상대 사회학과)

 

팬데믹의 정치경제적 성격과 복지국가의 경로 가능성

윤홍식(발표, 인하대 사회복지학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신자유주의 전망

윤상우(발표, 동아대 사회학과)

 

신진욱(토론, 중앙대 사회학과)
지주형(토론, 경남대 사회학과)

 

행사는 모두 YouTube 스트리밍(참여연대 채널)으로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신청: [바로가기](신청해주시면 행사전 알람을 드립니다)

문의: 02-6712-5248, ips@pspd.org

주최: 참여연대 부설 참여사회연구소

 

[1회-그린뉴딜과_전환]

 

[2회-국가성격의 전환]

★참여연대 회원가입하고 선물 받으세요(캠페인기간 : 2022년 7월 25일 ~ 8월 24일 ▼이미지 클릭)
5156ad804ad0d351ca478e0a3d387f0d.gif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원고모집] 《시민과 세계》 41호(2022년 하반기호, 등재지) 2022.01.12
《시민과 세계》 소개 및 보기 2013.04.01
[소개] 참여사회연구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쟁점포럼] 지방이라는 질문(6/7, 9, 14)   2021.06.07
[시평 577] 촛불 이후 우파정치의 재구성과 '이대남' 현상   2021.06.07
[시평 576] '인국공 사태'의 교훈이 반페미니즘?   2021.06.03
[시평 575] 이준석이 '82년생 김지영'을 공격하는 이유는?   2021.06.01
[시평 574] '이대남' 허상을 신화로 만든 언론...'反페미'와 취업난이 대체 무슨 상관?   2021.05.27
[시평 573] 한국의 '이대남'과 미국의 '브로플레이크'...'백래시의 시간'이 왔다   2021.05.25
[시평 572] 스페인 포데모스 수장의 정계 은퇴가 말하는 것   2021.05.17
[시평 571] 경쟁력 없다며 지역대학 퇴출, 당연한 걸까?   2021.04.30
[시평 570] 자본이 만드는 '청정 세상'?   2021.04.26
[포럼] 팬데믹 시대, 전지구적 위기에서 전환은 가능한가?(04/23, 04/29)   2021.04.23
[시평 569] 탄소중립한다더니 가덕도에 공항 짓기?   2021.04.10
[시평 568] 가덕도 특별법이 낳은 입법만능주의   2021.04.10
[시평 567] 미얀마와 인도주의적 개입의 딜레마   2021.03.29
[쟁점포럼] 새로운 분배대안을 상상하다(3/18, 25, 31)   2021.03.18
[시평 566] 마이클 샌델이 진보라는 착각   2021.03.09
[시평 565] '공정'이라는 허상, 그 틈을 파고든 '능력 독재'   2021.03.08
[시평 564] 능력주의, 제2의 트럼프 탄생시킬 수 있다   2021.03.04
[시평 563] 가덕 신공항, '선거용' 되지 않으려면 서울 중심주의를 깨야 한다   2021.03.02
[시평 562] 보편적 복지 봉인한 마법의 언어 '포퓰리즘'   2021.02.15
[시평 561] '추윤 갈등'보다 돋보인 라이더유니온의 합법노조 인정   2021.01.14
[시민과세계 37호] 발간(2020년 하반기호)   2021.01.04
[시평 560] "순조 21년, 괴질로 하루 사망자가 무려"...조선 시대 전염병의 ...   2021.01.04
[시평 559] 차별은 소수자를 '침묵'하게 만든다   2020.12.21
[시평 558] 법치주의는 어쩌다가 이런 신세가 되었나?   2020.12.15
[참여] 2020 논문공모전 수상자 발표회(연기)   2020.12.03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