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내연대    행복한 참여 따뜻한 연대

  • 가습기살균제참사
  • 2019.04.09
  • 808

가습기살균제참사전국네트워크 성명

대법원은 조명행 서울대 교수 더 무겁게 처벌하라

'항소심 판단 의문… 연구 조작ㆍ부정행위' 연구진실성위의 결정 반영해야

2019. 4. 5. 기준 접수 피해자 6,359명(17명↑)ㆍ이 중 사망자 1,397명(2명↑) *

 

가습기 살균제 참사에서 가장 많은 피해자를 낳은 옥시레킷벤키저(옥시)의 요구로 옥시에 불리한 제품 흡입 독성 실험결과를 조작한 혐의로 재판 받고 있는 조명행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에 대해 서울대 연구진실성위원회가 연구자료를 조작하고 연구데이터를 축소ㆍ왜곡 해석했다고 지난해 말에 결론 내렸다고 한다. 조 교수의 상고심을 맡은 대법원은 서울대 연구진실성위원회의 결정을 받아들여 조 교수에 대해 유죄를 선고해야 한다. 

증거위조, 수뢰후 부정처사 혐의로 기소된 조명행 교수는 지난 2016년 9월 선고된 1심에서 징역 2년형과 벌금 2500만원형을 받고 복역하다가 지난 2017년 4월 28일 항소심 재판부가 증거위조 혐의에 대해 무죄를, 연구용역과 무관한 물품 대금 5600만원을 유용한 사기죄만 인정,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해 풀려났다. 조 교수가 옥시로부터 연구비와는 별도로 받은 1200만 원도 단순 자문비라 판단해 무죄를 선고했다. 

당시 항소심 재판부는 "연구용역을 제안받은 교수는 부당한 요구가 아닌 한 의뢰 업체의 요구를 최대한 반영해 시험을 진행할 책임이 있고 수시로 협의가 가능하다. 조 교수가 옥시의 요구대로 연구를 수행한 것이 연구자의 직무를 위배한 부정행위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옥시와 조 교수에 면죄부를 줬다. 기업들이 건네는 돈 몇 푼에 학자로서 양심을 내던지고 연구자료와 결과를 조작하는 '청부과학'을 사법부가 정당화해 준 꼴이다. 

그러나 서울대 연구진실성위원회는 결정문에서 항소심 재판부의 판단 일부를 반박하며, 실험 수치 조작이 일어났고 연구 부정행위라고 지적했다. "서울고등법원 판결(항소심) 타당성에 의문이 간다. 형사범죄 성립 요건에 해당되지 않더라도 연구 부정행위에 해당한다는 판단에 방해가 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오는 28일이면 조 교수가 항소심에서 사실상 면죄부를 받은지 만 2년째다. 이미 공은 대법원으로 넘어갔다. 기업들의 탐욕에 양심을 판 '청부과학자' 단죄를 더 늦춰야 할 이유가 있는가! 그나마도 가습기 살균제 참사의 진상 규명, 가해기업과 관련자 처벌을 위한 작은 걸음에 불과하다. 서울대 연구진실성위원회의 결정을 받아들여 조 교수에 대해 더 무겁게 처벌해 줄 것을 대법원 상고심 재판부에 요청한다. 

 

▣ 별첨 : 서울대 연구진실성위원회 결정문 (별표 제외) 

가습기넷 성명 원문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신청ㆍ접수 현황 가습기살균제 피해지원 종합포털 기준. (  ) 안은 2019년 3월 29일 대비 피해 증감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세월호 참사 관련 참여연대 활동 2014.05.29
참여연대 연대활동을 소개합니다 2015.03.07
[가습기넷 논평] SK케미칼 임직원들 뒤늦은 구속조차 어려운가   2019.03.16
[가습기넷 논평] SK케미칼 임직원들 영장 청구, 늦었으나 환영한다   2019.03.14
[가습기넷 기자회견] 가습기살균제 천식 등 피해자 6인, 옥시 상대 손해배상 청구   2019.03.07
[가습기넷 논평] SK케미칼 관련자들도 구속하고 김앤장과 가해기업 모두 수사해야 한다   2019.03.05
[가습기넷 논평] SK케미칼ㆍ애경산업ㆍ이마트 수사 착수에 대한 입장   2019.01.16
[가습기넷 논평] 가습기ㆍ세월호 참사 진상 규명은 참사 해결 위한 첫걸음   2018.12.11
[가습기넷 보도자료] '가습기살인제' 제조ㆍ유통시킨 SK케미칼ㆍ애경산업 다시 고발   2018.11.27
[가습기넷 기자회견] 대통령 사과 뒤 1년… 가습기 살균제 참사 해결, 갈 길이 멀다   2018.08.07
[가습기넷 성명] SK케미칼ㆍ애경 처벌 의지 없던 공정위ㆍ검찰 규탄한다   2018.04.27
[가습기넷 기자회견] "#옥시_제품_절대_사지마" 운동에 끝까지 함께해 주세요   2018.04.17
[가습기넷 논평] SK케미칼ㆍ애경에 또 다시 면죄부 쥐어 준 공정위와 검찰   2018.04.03
[가습기넷 기자회견] "피해자 6천명 넘어섰다. 특조위 하루 빨리 구성하라!"   2018.03.12
[가습기넷 기자회견] 사과 한마디 없이 아직도 책임 회피하는 '가습기메이트' 애경산업...   2017.09.25
[가습기넷 기자회견] '인체무해' 부당광고 심의조차 않고 시간 끌다 끝낸 공정위의 이...   2017.09.21
[가습기넷 기자회견] 국회와 정당들은 가습기 살균제 참사 해결에 앞장서 달라   2017.05.18
[가습기넷 성명] 영혼 없는 청부과학자에 면죄부 쥐어 준 사법부를 규탄한다   2017.04.28
[가습기넷 기자회견] [대선 정책 제안] 가습기살균제 참사는 '화학물질 국가 재난'이다   2017.04.27
[가습기넷 보도자료] 옥시 측 증거 위조 '김앤장' 대한변협에 징계 재청원   2017.02.15
[가습기넷 보도자료] 정부는 살인물질 불법 유통 기업 공개하고, 검찰은 SK케미칼 수사...   2017.02.13
[가습기넷 논평] 가습기살균제 참사 5년 5개월 만의 특별법, 이제 겨우 시작이다   2017.01.2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