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내연대    행복한 참여 따뜻한 연대

  • 가습기살균제참사
  • 2019.04.26
  • 298

가습기살균제참사전국네트워크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故 조덕진 님 25일 소천

옥시싹싹 뉴가습기당번 사용해 간질성 폐렴ㆍ폐섬유화 진단
정부에 신고했으나 폐질환 인정 안된 4단계 피해자
모친 故 박월복 님도 2012년 간질성 폐렴으로 사망

장례식장 :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지하 2층 24호 ㆍ 발인 : 4.29(월) 오전

 

옥시싹싹 뉴가습기당번 사용자로 폐질환 4단계 피해자 조덕진 님께서 4월 25일(목) 오후 11시 54분에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중환자실에서 소천하셨습니다. 1970년생, 향년 49세.

고(故) 조덕진 님은 가습기 살균제 사용 뒤 3년 전 병원으로부터 간질성 폐렴과 폐섬유화 진단을 받으면서 5년여 밖에 살지 못하니 폐이식 수술을 받아야 한다는 권고를 받았습니다.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로 정부에 신고했으나 폐질환으로 인정되지 않는 4단계 피해자로 아무런 지원을 받지 못하다가 지난 4월 20일 폐렴으로 입원한 뒤 병세가 급격히 나빠졌습니다. 직업은 목사로 슬하에 각각 초ㆍ중ㆍ대학생 3명의 자녀를 둔 가장이며, '가습기살균제 사건과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의 피해자 자문위원인 조오섭 님의 아들이기도 합니다.

고 조덕진님의 가족은 옥시싹싹 뉴가습기당번을 2007년부터 2010년까지 매일 사용했고, 고 조덕진 님의 모친인 고 박월복 님은 2012년에 사망해 피해를 신고했지만 폐질환은 인정되지 않고 2018년 간질성 폐렴으로 피해구제계정만 인정됐습니다. 부친 조오섭 님도 폐질환은 인정되지 않았으나 2018년 천식으로 피해구제계정 인정됐습니다.

아들 조덕진 님의 사망으로 한 가정에서 가습기 살균제로 인해 어머니와 아들 두 명이나 목숨을 잃은 가슴 아픈 사례가 되고 말았습니다. 고 조덕진 님의 소천으로 정부에 신고된 가습기 살균제 사망자는 오늘(4월 26일) 기준으로 1,403명에 이르게 됐습니다.

고 조덕진 님의 장례는 유족의 뜻에 따라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장으로 치르기 위해 오늘(26일) 오후 3시에 피해자들이 모여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장례식장 :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장례식장 지하 2층 24호
                   (서울 강동구 동남로 892 (상일동), 지하철 5호선 고덕역 4번 출구)

- 발인 : 2019년 4월 29일(월) 오전(예정)

 

가습기넷 보도자료 원문 보기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세월호 참사 관련 참여연대 활동 2014.05.29
참여연대 연대활동을 소개합니다 2015.03.07
[가습기넷 기자회견] 가해기업-환경부 유착 의혹 규명 등 특조위에 요구   2019.06.18
[가습기넷 기자회견] 피해자들ㆍ가습기넷 "환경부를 철저히 수사하라"   2019.06.07
[가습기넷 기자회견] 피해자들, 대통령에게 직접 나서 달라며 면담 요청해   2019.06.04
[가습기넷 보도자료] 1403… 가습기살균제 사망 피해자 추모 촛불 밝혀   2019.05.09
[가습기넷 기자회견] 피해자들, 삭발과 손편지로 정부에 피해 지원 확대 호소   2019.05.07
[가습기넷] 故 조덕진 님 유족 등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 옥시 본사 앞 시민분향소 차...   2019.05.02
[文 정부 2년 국정과제 평가 : 환경·안전] 축소·변질된 '미세먼지 감축' 도마에…가습기...   2019.04.30
[가습기넷 보도자료]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故 조덕진 님 25일 소천   2019.04.26
[가습기넷] 피해자 등 시민 1618명 「국회증언감정법」 개정안 입법청원   2019.04.23
[가습기넷 논평] SK케미칼 홍지호 전 대표 구속, 진상 규명 이제 시작일 뿐   2019.04.18
[논평] 66년만의 낙태죄 폐지, 여성의 자기결정권을 위한 중대한 진전!   2019.04.11
[가습기넷 성명] 대법원은 조명행 서울대 교수 더 무겁게 처벌하라   2019.04.09
[알림] 세월호참사 5주기 주요일정(4/12~16)   2019.04.09
[가습기넷 논평] 증거인멸 우려에도 납득할 수 없는 영장 기각   2019.04.02
[집회] 우리가 만드는 낙태죄 폐지 이후의 세계 (3/30)   2019.03.30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