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내연대    행복한 참여 따뜻한 연대

  • 시민사회일반
  • 2020.05.25
  • 828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계신 <나눔의 집>이 내부 직원들의 고발에 의해 언론과 사회의 조명을 받고 있습니다. <나눔의 집>이 오랫동안 '위안부' 문제 해결과 피해자들의 보호와 지원을 위해 노력해왔다는 것을 부인할 수 없고, 평가받아야 할 부분이지만, 제기된 일련의 의혹들은 반드시 규명되어야 합니다. 관리감독의 책임이 있는 지자체와 정부 당국은 정확한 현실을 파악하고 피해 할머니들을 위해서라도 하루빨리 문제 해결에 나서야 할 것 입니다. 이에 참여연대는 이러한 입장을 밝히는 연대 성명에 여성 인권 단체들과 함께 합니다. 

 

<나눔의 집>은 각종 의혹을 투명하게 밝히고, 당국은 책임있게 문제 해결에 나서라!

 

경기도 광주시 퇴촌에 위치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위한 주거·요양시설 <나눔의 집>이 내부 직원들에 의한 고발과 MBC PD수첩 등 언론보도를 통해 또다시 충격을 주고 있다. 그 내용은 할머니들을 위한다는 명목으로 막대한 후원금이 모금되었지만 할머니들을 위한 치료, 복지 등에 쓰이지 않고 있으며, 후원금을 위법적으로 사용해왔다는 의혹이다. <나눔의 집>이 오랫동안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과 피해자들의 보호와 지원을 위해 노력해왔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고 평가받아야 할 부분이지만, 내부고발에 의해 전달되고 있는 일련의 의혹들은 반드시 규명되어야 한다. 

 

<나눔의 집>은 오로지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위한 요양 시설로서 지금까지 할머니의 요양뿐만 아니라 복지, 역사관 건립 등 명목으로 후원금, 보조금 등을 지원받아왔다. <나눔의 집> 초기 정관에 명시되었던 ‘할머니들을 위한 요양시설’ 뿐만 아니라 적어도 ‘일본군 위안부 역사관 운영’이라는 목적사업에 부합하게 운영되어야 하는 게 당연하다. <나눔의 집> 홈페이지에 명시되어 있듯이 ‘할머니들의 생활, 복지, 증언활동을 위한 후원금’을 받고 있다면 우선적으로 할머니들의 생활, 복지에 사용되어야 한다. 그리고 의혹이 제기된 부분의 진상을 규명하는 과정에서 문제를 제보한 직원들에게 어떠한 불이익 조치도 취해서는 안 된다. 

 

상황이 이 지경에 이른 데에는 감독기관의 소홀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직원들 주장과 언론 보도대로라면 현재 사태는 시설과 사회복지법인에 대한 관리 감독과 인권침해 감시에 책임이 있는 광주시와 경기도의 오랜 방치와 외면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보도이후 경기도는 ‘행정처분과 경찰수사에 나서겠다’ 발표했다. 더불어 관계 당국인 보건복지부 역시 즉각 특별감사에 착수하여, 내부고발인들의 고발 내용뿐만 아니라 적립된 후원금 등이 후원 및 정관 목적에 따라 적정하게 지출되고 운영되고 있는지, 실제 생활·복지를 위한 비지정 기부금이 할머니들을 위해 사용되었는지 명백하게 밝혀야 한다. 시설과 법인에 대한 광주시와 경기도의 관리감독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은 배경도 조사되어야 한다. 

 

대한불교 조계종은 직접 관리 감독하는 기관이 아니라 하더라도 나눔의 집 사태의 책임을 피할 수 없다. 정관상 이사 2/3는 승적을 가진 자로 규정하고 운영되고 있다. 현 조계종 총무원장인 원행스님은 19년 동안 나눔의 집 전 상임이사였고 현 법인 대표이사는 전 총무원장 월주스님이다. 따라서 조계종단은 이번 의혹제기에 대한 진상조사는 물론 <나눔의 집>이 기억되고 보존될 수 있도록 정관변경 등의 책임을 다해야 한다. 제기된 의혹들을 규명하는 과정에 종단 인사들이 배제되어야 진정성을 믿을 수 있을 것이다. 

 

나눔의 집 문제는 이용수 할머니의 발언으로 시작된 정의기억연대 활동을 둘러싼 논란 이전부터 제기되었던 문제다. 최근 정의기억연대를 둘러싼 논란과 함께 불거진 나눔의 집 사태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 해결에 대한 시민들의 염원과 참여를 위축시킬 것을 우려한다. 하지만 제기된 일련의 의혹들을 법인 또는 일부 직원들의 잘못으로 치부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회계 투명성을 확보하고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어떻게 기억하고 보전할 것인지 진지하게 성찰해야 한다. 

 

<나눔의 집>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의 역사로 기록되고 남아야 한다. 아프지만 기억되어야 할 역사의 현장으로 보존되고 존중되어야 한다. 그리고 공론의 장에서 일본군 ‘위안부’의 현재와 미래를 논해야 한다. 우리 시민사회도 일련의 사태에도 불구하고 할머니들의 생활지원, 일본 정부의 사과와 책임 추궁. 그리고 일본군 ’위안부‘ 진실을 밝히는 활동을 지속해나갈 것이다. 

 

2020. 5. 24. 

경기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경기장애인차별철폐연대, 구속노동자후원회, 국제민주연대, 녹색미래, 다산인권센터, 민주언론시민연합,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과거사청산위원회, 민주평등사회를위한전국교수연구자협의회, 사)경기장애인자립생활센터협의회, 사)전국장애인부모연대, 사)한국뇌병변장애인인권협회, 성적소수문화인권연대 연분홍치마,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원불교인권위원회, 인권교육센터 들, 인권운동공간 활, 인권운동연대, 인권운동사랑방,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 장애인차별금지추진연대, 전국장애인야학협의회,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전남시민단체연대회의, 전북평화와인권연대, 제주평화인권센터, 제주평화인권연구소 왓, 참여연대, 천주교인권위원회, 평화를만드는여성회, 한국장애인자립생활센터협의회, 환경정의,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여성민우회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더 나은 한국사회를 만들기 위한 2022 대선 대응 활동 2021.12.02
[국회 앞 농성] 2021년에서 단 하루도 미룰 수 없다! 국회는 차별금지법 연내 제정하라! 2021.11.08
[서명하기] 가습기살균제 참사 가해기업 처벌을 촉구합니다 2021.08.11
참여연대 연대활동을 소개합니다 2015.03.07
코로나19 경제위기, 지속가능한 경제산업구조로의 전환 위한 전문가 토론회   2020.04.24
정부와 국회는 코로나19 관련 특허 독점 장벽 제거해야   2020.04.21
민주주의 위협하는 종편, '세 번째 봐주기'는 안 된다   2020.04.17
코로나19 대응 위해 종교시민사회단체 한목소리   2020.03.31
[공지] 2020전태일50주기준비위원회 출범식 - 제1회 풀빵연대 걷기대회   2019.11.14
[공동논평] RCEP 협상에서 ISDS 제외 합의 환영   2019.09.25
[공동성명] 한국도로공사는 불법파견 요금수납 노동자 전원 직접 고용하라   2019.09.18
[참여] 아베규탄 6차 촛불문화제 (8/24 토, 오후7시)   2019.08.20
[기자회견] 모이자, 8.15 6시, 광화문에서!, 제2차 전국시국회의   2019.08.13
[촛불문화제] 역사왜곡, 경제침략, 평화위협 아베 규탄 범국민 촛불 문화제 (8/15, 오...   2019.08.12
[공동논평]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 RCEP 회의에서 ISDS 지지 입장 펴선 안돼   2019.08.01
[논평] 세금 도둑 될 투자자-국가 분쟁해결절차(ISDS) 폐기해야   2019.07.29
[기자회견] 과거사 부정, 경제 보복, 한일 갈등 조장 아베 정권 규탄   2019.07.25
[논평] 66년만의 낙태죄 폐지, 여성의 자기결정권을 위한 중대한 진전!   2019.04.11
[초대] 2018 한국사회포럼 : 한국사회 전환의 키워드 '성찰 교차 전환' (10/12-13)   2018.10.10
[기자회견] "적당히"와 "나중에"로 점철 되어 버린 제3차 국가인...   2018.08.13
[성명] 故 노회찬 의원의 명복을 빕니다   2018.07.23
[기자회견]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NAP) 초안 규탄 기자회견 개최   2018.04.26
[4·3 70주년] 한 맺힌 70년, 그 해원의 현장으로 초대합니다.   2018.04.03
[입장] 미투(#MeToo)운동을 지지하고 연대할 것이다   2018.02.2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