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국내연대    행복한 참여 따뜻한 연대

  • 차별금지
  • 2021.06.14
  • 254

photo_2021-06-14_16-57-47.jpg

 

차별금지법 제정하자! 평등을 향해 다시 한 걸음 내딛읍시다

 

차별금지법 제정하자! 10만행동에 함께 한 모든 분들과 함께, 차별금지법 제정에 관한 국민동의청원 성립을 알립니다. 함께 환호합시다. 이제 2021년 연내 제정을 위해 다시 한 걸음 내딛읍시다. 

 

2007년의 겨울을 기억합니다. 정부의 차별금지법안에서 ‘성적지향, 학력, 병력, 출신국가, 언어, 범죄전력, 가족형태 및 가족상황’ 7개의 차별금지사유가 삭제되었습니다. 가장 먼저 성소수자들이 거리로 나섰습니다. 차별금지법의 이름으로 어떤 차별은 허락된다고 선언한 법안을 우리는 단호하게 거부했습니다. 그러나 정부와 국회는 차별금지의 원칙을 저버렸고 성소수자는 혐오선동세력의 제물이 되었습니다. 

 

2013년, 열리던 봄은 다시 닫혔습니다. 통합민주당 의원들이 차별금지법안을 발의하고 두 달을 못 버텨 스스로 철회하는 사태를 우리는 지켜봐야 했습니다. 그 결과는 우리 모두 알다시피 모든 인권 관련 법과 조례의 철회, 개악, 폐지였습니다. 민주주의의 후퇴였습니다. 사회구성원 누군가는 혐오의 대상이 되어 공론장에 등장할 수 없었고 시민으로서 동등하게 누려야 할 권리는 기각되었습니다. 

 

2017년, 광장에서 타오른 촛불과 함께 봄이 다시 열렸습니다. 차별금지법제정연대의 재출범에 많은 시민사회단체가 함께 했고 서명운동과 평등행진 등에 수많은 시민들이 동료가 되어 함께 행동하기 시작했습니다. 차별금지법이 발의조차 되지 못한 20대 국회를 지나면서도 우리는 평등을 향한 열망을 내려놓지 않았습니다. 

 

여름입니다. 우리는 이제 우리의 힘으로 차별금지법을 국회의 토론장에 올려놓습니다. 지난해 장혜영 의원의 대표발의로 회부된 차별금지법안, 국가인권위원회가 권고한 평등법 시안과 함께 법제사법위원회는 지금 당장 토론을 시작하십시오. 우리는 차별금지법 제정이 미뤄지는 상황의 가장 큰 책임이 여당이자 다수당인 더불어민주당에 있음을 경고합니다. 

 

누군가는 지금도 알리지 못하는 부고를 가슴에 품고 살아갑니다. 동료시민과 함께 토론하고 일할 권리를 누리지 못하고 스스로를 가두기도 합니다. 권리를 주장하면 여성이라고, 장애인이라고, 고졸이라고 손가락질 당하며 문 밖으로 쫓겨납니다. 권리를 빼앗긴 누군가는 일터에서 생명과 안전마저 위협당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기억합니다. 기득권 세력이 차별을 없애준 적은 없습니다. 차별받는 자들의 연대가 세상을 평등으로 이끌어왔습니다. 

 

우리의 여름을 더욱 뜨겁게 달굽시다. 전국에서 차별금지법을 제정하기 위한 토론을 이어갑시다. 차별을 발견하고 차별에 대항하는 행동을 이어갑시다. 9월 정기국회 본회의에 차별금지법안이 상정되고 통과될 수 있도록 다시 힘차게 나아갑시다. 올해 가을에는 평등을 수확합시다. 

 

2021년 6월 14일

차별금지법제정연대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평등의 약속, 차별금지법 함께 만들어요! 2021.05.24
참여연대 연대활동을 소개합니다 2015.03.07
서울시는 세월호 참사 기억공간 지우려는 시도 중단하라   2021.07.13
[직접행동] 가습기살균제 가해기업 임직원들 형사처벌하라   2021.07.13
성평등 추진 부처 폐지가 아닌 성차별 폐지를 공약하라   2021.07.09
차별금지법 제정 국민동의청원 청원인의 글(6/29)에 대한 입장   2021.07.01
[카드뉴스] 우리는 불쌍한 사람들이 아닙니다   2021.06.30
집회의 자유를 보장하라   2021.06.30
기후위기 외면하는 제2의 녹색성장법안 철회하고 기후정의법 제정하라   2021.06.28
조선일보 반인권보도 규탄 및 제도개선 촉구 긴급 기자회견   2021.06.28
삼성그룹 이재용 석방반대 노동∙인권∙시민단체 공동기자회견   2021.06.24
코로나19 이주민 백신 접종에 대한 이주인권단체 공동 의견서   2021.06.22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이 직접 쓴 기록 '내 몸이 증거다' 출간   2021.06.17
기후위기를 핵으로 막겠다는 송영길 대표의 착각과 맹신, 그리고 핵사랑을 규탄한다   2021.06.16
국회는 연내 차별금지법/평등법 제정을 위한 논의에 지금 바로 착수하라.   2021.06.16
차별금지법 제정하자! 평등을 향해 다시 한 걸음 내딛읍시다   2021.06.14
증거인멸한 SK케미칼 임직원들 꼭 처벌해 주세요   2021.06.14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