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주택임대차보호
  • 2020.07.31
  • 8816
  • 첨부 8
 

 

 

 

세입자 필수정보!

31년만에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계약갱신요구권
어떻게 행사해야 할까요? 

 

계약갱신요구권? 임대료를 3개월 이상 밀리거나 집을 크게 파손하는 등의 사유가 없는 한 세입자가 이전과 동일한 계약조건으로 계약을 연장할 것을 요구할 수 있는 제도. 그동안은 2년간 거주하면 임대인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이사갈 것을 요구하면 세입자는 이사를 가야했는데 이제는 4년까지는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계약연장을 요구할 수 있음.

이번 법 개정으로 세입자가 계약기간을 1회(2년)을 연장할 수 있어요.

단, 계약갱신요구를 언제,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해요.

 

 

1. 챙기자! 계약갱신요구기한

  • 계약갱신을 요구하기 위해서는 계약이 끝나기 1개월 전에는 계약연장을 요구해야 합니다.
  • 예를 들어 계약기간이 9월 1일까지라면 1개월 전인 7월 31일 전에는 임대인에게 계약을 연장하자고 해야합니다.

 

주의주의! 계약갱신요구 기한, 곧 또 바뀌어요!

  • 2020년 12월 10일부터 새로 체결 되거나, 갱신되는 계약부터는
    계약만기일 2개월 전까지 계약갱신 요구해야 해요(법개정) 
  • 예)
    2020년 12월 10일 체결된 계약(갱신된 계약 포함)은 2022년 10월 10일까지
    2021년 1월 30일 체결된 계약은 2022년 11월 30일까지 계약 갱신을 요구해야 해요
  • 다만 2020년 12월 10월 전에 체결(갱신)된 계약은 계약만료 6~1개월 전까지 갱신요구 행사가 가능합니다.

 

2. 계약갱신요구권은 자동갱신 아님! VS 묵시적 갱신

  • 임대인이 계약만기 1개월 전까지 갱신거절 통지했는데, 세입자가 가만히 있으면 자동 갱신 안돼요!
  • 임대인이 계약만기 1개월 전까지 갱신거절 통지하지 않으면, 기존과 동일한 조건으로 묵시적 갱신이 돼요:)
  • TIP : 기존 임대조건으로 거주하기를 원한다?
    계약만기 1개월 전까지 임대인 반응 기다려본다.
    임대인이 갱신거절 통지하지 않으면 묵시적 갱신 GOGO!
  • TIP : 임대인이 갱신 거절 또는 부당한 임대료 인상 제안하면 그와 동시에 갱신요구권 행사 가능

 

깨알 꿀팁! 계약갱신요구권 어떻게 행사하나요?

  • 계약갱신요구는 임대인에게 문자, 메일, 내용증명 등 증거남는 방식으로 행사해요.
  • 개정 법률에 대한 적응기간이 없어 제도가 바뀐 것을 모르는 임대인도 있을 수 있으니, 가능한 완곡하게 “임대차 계약 갱신하겠습니다”라고 통지

 

3. 계약갱신할 때는 임대료 인상 합의 필요해요

  • 계약갱신시, 임대료 인상은 일방적 통지가 아닌, 당사자간 합의 필요
  • 합의가 안되면? 추후 각 지자체 조례상 인상률에 따라 결정될 가능성이 높아요.
  • 인상액이 합의되지 않더라도, 기존 임대료는 지급해야 해요

 

 

31년 만에 찾아온 세입자 권리! #계약갱신요구권 으로 이사걱정 없이 살아요~

 

2020. 7. 31 주택임대차보호법개정연대 (참여연대도 함께 활동하고 있습니다)

 

계약갱신요구권.png

수정2.png

 

3 (4).png

계약갱신요구권4.png

계약갱신요구권5.png

계약갱신요구권6.png

계약갱신요구권7.png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LH직원 등 공직자 부동산 투기 대응 활동 2021.07.11
[총정리] 코로나19 민생 위기극복, 참여연대가 함께 합니다 2021.02.08
[유튜브] 알고내자 통신비! 시리즈 2021.01.11
[세입자필수정보] 주택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 활용하기 2020.12.18
#5G불통피해 공식 인정! 아직 해결할 문제 많아요 2020.10.28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20.09.11
[세입자필수정보]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22문22답 2020.08.13
휴대폰 요금 인상을 제지할 수 있는 요금인가제가 폐지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2020.05.08
휴대폰 보조금 사기 사건 소송 원고인단 모집   2012.08.13
후반기 국회 첫 임무는 민생현안 해결…SSM법 즉각 처리해야   2010.06.09
회의록 폐기한 사분위를 고발합니다   2010.09.09
환경연합, 참여연대등 시민단체 항공기 소음피해에 대한 공익소송 추진   1999.07.07
환경관련 집단분쟁 및 소송에 대처하는 하나의 지침서   2000.05.12
홈플러스, 중소상인에 수억 소송 제기   2010.05.17
혹독한 위기 속, 한국통신의 기본료인상   2000.11.17
현 신원조사제도의 위헌성, 인권침해 요소에 대해 경종   2005.02.17
헌법상 소비자기본권의 전형적인 행위유형으로서의 불매운동의 정당성과 한계   2008.07.01
항생제 처방률 높은 의료기관 명단 공개해야 (7)   2006.01.05
항생제 오남용 정보공개 판결의 의미에 대하여   2006.01.10
항생제 과다처방 의료기관 명단 공개하라 (1)   2005.06.02
합법 교원노조에 대한 ‘낙인찍기’와 ‘마녀사냥’ 중단하라 (1)  2010.04.21
한통 시내전화 요금산정방식 및 원가내역 정보비공개결정에 대한 취소청구소송   1999.11.18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