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민생희망본부    서민이 행복한 사회를 위해 민생대안을 제시합니다

  • 반값등록금
  • 2008.07.08
  • 1336
  • 첨부 2

 정부보증 학자금대출 금리 대폭 인하 및 무이자 대출 방안 마련되어야

오늘(7/8)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본부장: 김남근 변호사)는 교육과학기술부의 「한국장학재단 설립 등에 관한 법률」(이하: 한국장학재단설립법) 입법예고에 대한 의견을 제출하였다. 교과부의 입법예고에 따르면, 현행 학술진흥재단, 한국과학재단, 주택금융공사의 학자금대출 관련 업무를 한국장학재단에서 승계하고 통합 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그러나 한국장학재단설립법에서는 정부보증학자금 대출금리에 대한 언급이 전혀없다. 2008년 들어 시중금리는 폭등을 하고 있으며, 이미 2008년 1학기 정부보증학자금 대출금리는 7.65%로 시중금리를 넘어서 있다. 그럼에도 정부는 정부보증학자금 대출금리에 대한 대책은 내놓지 못한 채 기관간의 통폐합만을 추진하고 있다고 참여연대는 비판하였다.

이어 참여연대는 “특히 현행 정부보증학자금 대출에서 시행되고 있는 일부 무이자 대출이나 저리대출은 거치기간동안만 이자의 전부 또는 일부(대출금리의 2%)를 지원하는 방식이어서 실제 상환에 들어가게 되면 책정된 고금리에 따라 대출금리를 부담해야 하는 문제점이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정부와 여당이 그간 제시한 공약과 한국장학재단설립법의 입법취지에 비추어 보더라도 대출금리에 대한 대책이 전무한 것은 알맹이가 빠진 것이라고 비판하였고, 한국장학재단의 설립과 운영에 필수적으로 들어가야 할 내용을 다음과 같이 제시했다.

 ▶학자금 대출 금리의 타부처 정책금리 수준으로 대폭 인하 ▶ 무이자 대출 및 저리 대출 이자의 적용기간을 상환기간까지 확대 ▶ (대출자의 일정 소득이상 발생시까지 연장할 수 있도록) 거치기간의 확대 및 상환기간의 확대

끝으로, 참여연대는 정부와 국회에 대학생과 학부모의 등록금 가계부담을 줄이기 위한 등록금 상한제, 등록금 차등책정제, 등록금 후불제 등의 제도 도입을 위한 관련 법률의 제·개정을 촉구하였다.

한국장학재단 설립 등에 관한 법률 중 학자금 대출 금리에 대한 참여연대 의견서.hwp

한국장학재단설립법의견서보도자료.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종합★] LH직원 등 공직자 부동산 투기 대응 활동 2021.07.11
[총정리] 코로나19 민생 위기극복, 참여연대가 함께 합니다 2021.02.08
[유튜브] 알고내자 통신비! 시리즈 2021.01.11
[세입자필수정보] 주택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 활용하기 2020.12.18
#5G불통피해 공식 인정! 아직 해결할 문제 많아요 2020.10.28
민생희망본부를 소개합니다. 2020.09.11
[세입자필수정보] 바뀐 주택임대차보호법 22문22답 2020.08.13
회의록 폐기한 사분위를 고발합니다   2010.09.09
합법 교원노조에 대한 ‘낙인찍기’와 ‘마녀사냥’ 중단하라 (1)  2010.04.21
한나라당의 등록금 대책, 근본적인 해결은 안보인다   2010.09.10
한나라당의 ‘반값 등록금’ 오리발, 이제 그만! (2)   2009.03.24
한나라당에 '등록금 끝장토론'을 제안합니다.   2011.07.14
한나라당 새 지도부의 ‘반값 등록금’ 재추진을 환영한다   2011.05.23
한국장학재단 출범, 교육비 부담 절감 노력해야 (1)  2009.05.07
한국일보 / 수원대 총장 국감 증인 제외→김무성 딸 조교수 채용?   2014.08.25
한국일보 / "김무성 딸 수원大 교수 채용 때 기준 미달"   2014.08.25
학자금대출제한대학 명단발표, 이대로 괜찮은가   2010.10.12
학자금대출제도를 통해서 바라본 대학등록금문제 (1)   2009.09.01
학자금대출 제한으로 대학교육의 질 제고는 어불성설   2010.09.07
학자금 상환제 예산 및 법률안 강행 처리 안됩니다   2009.12.09
학자금 대출금리 인상이 서민부담 덜어주는 것인가   2010.07.15
학자금 대출금리 겨우 0.3% 인하로 생색내나? (1)   2011.01.05
학자금 대출 금리가 미쳤다!   2008.07.15
학자금 대출 금리 인하방안 없는 한국장학재단 설립은 설립취지 무색케 해   2008.07.08
학자금 대출 금리 1.85%로 인하 환영, 하지만 아시죠? 여전히 비쌉니다!!   2020.04.29
학원돈으로 선거치른 공교육감, 교육감 자격있나   2008.10.07
학원교습 시간 연장 저지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문   2008.03.17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