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사회복지위원회    시혜가 아닌 권리로서의 복지를 만들어갑니다

월간 복지동향 200호 발행
  • 건강보험/보건의료
  • 2021.04.26
  • 365

기재부가 모든 권한 독점하고 의료, 교육 분야 등 민영화해

규제 완화 아닌 사회안전망 강화로 국민의 삶 돌봐야

 

지난 4/23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이하 ‘서발법’)의 조속한 통과를 호소했습니다. 서발법은 18대 국회에서 서비스 산업을 활성화하겠다는 명분으로 처음 발의된 후 악법이라는 평가를 받아 19, 20대 국회에서 당시 야당이던 더불어민주당과 시민사회의 강력한 반대에 부딪혀 통과되지 못한 바 있습니다. 그런데 지금 정부와 여당은 의료 관련 법안 몇 개가 빠졌다는 이유로 자신들이 10여 년 동안 반대하던 서발법의 통과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상황에서 정부와 여당이 위기극복에 온 힘을 쏟기는커녕, 기업의 이해를 우선시 하는 규제 완화 정책을 추진하고 있는 점을 강력히 규탄합니다. 참여연대 사회복지위원회는 의료와 교육 등 공공성이 강화되어야 하는 영역을 민영화하는 서발법의 즉각 폐기를 요구합니다.

 

서발법은 농림어업, 제조업을 제외한 모든 영역을 ‘서비스 산업’으로 규정하고 이와 같은 포괄적 규정에 따른 ‘서비스 산업’ 관련 정부 기본계획의 사실상 전권을 기획재정부 장관이 위원장인 ‘서비스산업선진화위원회’에 부여하고 있습니다. 결과적으로  보건의료, 사회복지, 교육, 언론, 정보통신 등 시민의 삶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는 전 영역에 대한 주요한 의사결정이 모두 이 법의 적용을 받아 기재부의 권한 아래 놓이게 됩니다. 이는 시민 삶의 문제에 긴밀하게 연관되어 있는 영역에 대한 사실상의 입법권을 기획재정부에 포괄적으로 위임하는 것에 다름 아니며, 포괄적 위임입법 금지 원칙에 어긋나는 법률적 문제가 발생합니다. 이는 명백한 국회의 입법권 침해일뿐만 아니라 기획재정부에 더 많은 권한을 부여하는 것으로 상호견제와 부처 균형의 원리에 맞지 않습니다.  

 

또한 홍 장관은 의료민영화 우려가 있는 4개 법안(의료법, 약사법, 국민건강보험법, 국민건강증진법)을 적용대상에서 제외해 의료공공성 훼손의 여지는 없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닙니다. 서발법 적용을 받는 보건의료 관련 법은 55개에 달하고 있어 일부 법만 제외하는 것으로는 의료민영화의 추진을 결코 막을 수 없습니다. 뿐만 아니라 서발법은 교육을 부가가치 창출을 위한 ‘산업’으로 바라보고 있다는 문제가 있습니다. 교육 불평등 문제가 심각한 상황에서 그나마 교육 공공성을 유지하기 위한 규제를 완화하면 교육의 시장화, 상품화는 더욱 심화될 것이고, 그로 인한 교육불평등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 부담으로 돌아올 것이 분명합니다. 이외에도 서발법은 공공성이 강조되는 영역을 서비스산업으로 포함하여 규제완화 정책 시행을 가능하게 하고 있어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할 우려가 큽니다.  

 

정부와 국회는 서발법을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서비스 산업을 발전시킬 법안이라고 포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서발법은 서비스 영역조차 무분별한 시장과 대자본의 영리추구를 위한 각축장으로 끌어들이려는 시도와 다름이 없습니다. 특히 지금과 같은 전 세계적인 재난 상황에서는 규제 완화가 아니라 공공이 책임지는 서비스 인프라 구축을 통해 국민의 삶을 지키고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해야 합니다. 정부와 국회는 사회안전망 강화 등의 복지에 힘써 국민이 평등하게 공공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국민의 권리를 침해하는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을 즉각 폐기하십시오. 

 

 


▣ 관련활동

 
★참여연대 회원가입하고 선물 받으세요(캠페인기간 : 2022년 7월 25일 ~ 8월 24일 ▼이미지 클릭)
5156ad804ad0d351ca478e0a3d387f0d.gif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목차] 복지동향 2022년 8월호 : 복지확대와 재정 2022.08.01
#월간복지동향 정기 구독 방법을 찾고 계신가요? #과월호 보기 3 2013.04.22
참여연대 사회복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공동성명] 공공의료 확충 예산 사실상 ‘0원’으로 확정한 정부여당 규탄한다!   2020.12.03
[공동성명] 정부는 민간병원 징발, 공공병원 확충, 사회안전망 강화로 3차 대유행 위기...   2020.11.26
[기자회견]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공공병원 신증설을 위한 긴급 예산 책정하라!   2020.11.24
[공동성명] 질병정보 실손보험회사에 넘기는 보험업법은 폐기되어야   2020.11.24
[토론회] 코로나 시대 공공의료확충 방안 모색   2020.11.20
[기자회견]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 다신 추진? 절대 안돼!   2020.11.17
[후기] 11/5 온라인 시민강좌 '이탈리아 공공의료가 건네는 상상력!'   2020.11.16
[온라인 시민강좌] 이탈리아 공공의료가 건네는 상상력!   2020.11.05
[온라인서명] 공공의료 강화를 위한 온라인 서명에 함께해주세요 (10)   2020.11.03
[기자회견] 공공의료 강화를 위한 전국공동행동 '삐뽀삐뽀 공공의료119' 선포   2020.11.03
[기자설명회] 코로나19 상황에서 공공병원 설립 예산이 0원?   2020.10.29
[논평] 녹지그룹의 제주 녹지국제병원 개설허가취소처분 취소청구 기각 판결을 환영한다   2020.10.20
[기자회견] 제주녹지국제병원 설립 취소 확정 판결을 촉구합니다   2020.10.01
[기자회견] 의료 공공성 강화, 시민과 함께 보건의료개혁!   2020.09.23
[시민행동] 밀실합의 철회⋅공공의료 강화⋅시민참여 보건의료개혁 촉구   2020.09.08
[성명] 공공의료 포기하고 이익단체의 집단 행동에 굴복한 정부와 의협의 합의안 무효...   2020.09.07
[기자회견] 공공의료 포기한 당정과 의협의 밀실 거래 규탄한다   2020.09.04
[논평] 의료 공공성 강화는 타협의 대상이 아닙니다!   2020.09.03
[성명] 의-정 협의가 아니라 시민사회와의 의사증원·공공의대 논의가 필요하다   2020.09.02
참여연대, 의사협회 진료거부 철회 촉구 1인 시위 시작!   2020.09.0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