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사회복지위원회    시혜가 아닌 권리로서의 복지를 만들어갑니다

월간 복지동향 200호 발행
  • 2020
  • 2020.06.03
  • 1280

편집인의글

복지동향 제260호 | 김보영 복지동향 편집위원, 영남대학교 새마을국제개발학과 교수

 

기획주제 : 21대 국회에 남아있는 복지정책 과제

[기획1] 생계급여·의료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 더 이상 미룰 수 없다 │ 박영아 공익인권법재단 공감 변호사

[기획2] 국민연금제도 개혁, 언제까지 정쟁으로 남겨놓을 것인가 │ 이은주 공적연금강화국민행동 정책위원

[기획3] 사회서비스, 피상적 공공성이 아닌 실질적 공공성 확보를 위한 법제정 과제 │ 김보영 영남대학교 새마을국제개발학과 교수

[기획4] 의료영리화 추진은 이제 그만, 건강권 보장 위한 공공의료 확대해야 한다 │ 이경민 참여연대 사회경제2팀장

 

동향

[동향1] 홈리스에 대한 재난지원금 지급 실태와 제도 개선 제안 │ 이동현 홈리스행동 상임활동가

[동향2] 코로나, 그리고 생태와 기후위기 │ 황인철 녹색연합 기후에너지 팀장

[동향3] 가족돌봄 등을 위한 근로시간단축청구권의 주요 내용과 개선방안 │ 황수옥 한국노동사회연구소 연구위원

[동향4]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없는 공공의료 확충은 허상이다 │ 김경일 사회복지연대 사무국장

 

복지톡

[복지톡] 단 한 번의 ‘청산’이 아닌, 진실과 정의로의 과정 │ 남찬섭 동아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

 

복지칼럼

[복지칼럼] 실업부조가 성공하려면 │김성욱 호서대 사회복지학부 부교수, 참여연대 실행위원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제목 날짜
[모집] 공공의료 서포터즈 <혈액순환> 함께 해요! (~9/22 마감) 2021.09.17
[모집] 공공의료 서포터즈 <혈액순환> 함께 해요! (~9/22 마감) 2021.09.06
[목차] 복지동향 2021년 8월호 : 우리사회가 보장할 '기본'시리즈 2021.08.01
[총정리★] 국가가 책임지는 돌봄 서비스를 위해 달려온 길 4 2021.08.31
[총정리★] 코로나19 극복 위한 사회안전망 강화 활동 2021.06.01
#월간복지동향 정기 구독 방법을 찾고 계신가요? #과월호 보기 3 2013.04.22
참여연대 사회복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기획4] 주거권. 국가의 책임이 무엇보다도 필요한 때   2020.03.09
[동향1] 인근 주민에게 피해만 주는 집회에도 ‘민주적 관용’이 필요할까?   2020.03.09
[동향2] 반복되는 일가족의 죽음, 더 이상 방관해서는 안 된다   2020.03.09
[복지톡] 붙잡은 손의 힘을 믿으며, 공장으로 출근합니다   2020.03.09
[목차] 복지동향 2020년 2월호: '노동존중 사회’, 어디로 가려는가   2020.02.10
[편집인의글] 복지동향 제256호   2020.02.10
[기획1] ILO 핵심협약조차 비준하지 않는 가칭 ‘노동존중’ 정부   2020.02.10
[기획2] 노동시간단축 정책의 평가와 후속 과제   2020.02.10
[기획3] 플랫폼노동 증가, 보호를 필요로 하는 노동에 대한 정부정책 검토   2020.02.10
[동향] 청와대 인근 집회로 인한 장애인의 학습권ㆍ생활권 침해 문제   2020.02.10
[복지톡] 사회책임투자 활성화, 국민연금이 기후위기에 대처하는 가장 바람직한 자세   2020.02.10
[목차] 복지동향 2020년 1월호: 부양의무자기준 폐지 없이 '포용'국가 없다   2020.01.06
[생생복지] 지속가능한 ‘지역사회통합돌봄체계 구축’을 위한 전라북도의 역할과 과제는...   2020.01.06
[복지톡] 장애인의 온전한 탈시설을 위한 첫 걸음이 시작되다   2020.01.06
[동향2] 어린이 생명안전법, 협상카드가 아닙니다   2020.01.06
[동향1] ‘국민’연금, 국민을 위해 문제기업에 대한 주주권을 행사하라   2020.01.06
[기획4] 서울형 기초보장,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 없이 빈곤사각지대 문제해결도 없다   2020.01.06
[기획3] 부양의무자기준 폐지에도 여전한 주거급여의 사각지대   2020.01.06
[기획2]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의 시급성과 소요 예산   2020.01.06
[기획1] 포용적 복지국가에서 가난한 이들이 죽어간다   2020.01.06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