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대 공식일정+ 더보기

사회복지위원회    시혜가 아닌 권리로서의 복지를 만들어갑니다

월간 복지동향 200호 발행
  • 복지예산
  • 2003.09.23
  • 555
  • 첨부 1

건설교통위는 주택법개정안 반드시 통과시켜야 한다



1. 지난 22일 이희규 의원이 대표 발의한 공동주택의 공사원가를 의무 공개토록 하는 주택법개정안에 대하여 참여연대는 적극적인 환영을 표한다. 이번 법안은 이희규 의원이 제안 이유에서 밝혔듯이 아파트 분양가 자율화 이후 건설업체의 과도한 분양가 책정으로 인하여 무주택 서민의 피해와 부동산 투기의 과열현상이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 절대적으로 필요한 조치라고 할 수 있다.

2. 참여연대는 그동안 지속적으로 분양가 자율화 이후 폭등한 분양가를 억제하기 위해서 분양가 원가연동제지침의 전면적 부활과 공사원가의 공개를 요구해왔다. 다소 늦은 감이 있으나 이제라도 국민의 대표인 국회에 의해 공사원가의 공개를 의무화하기 위한 주택법개정안이 발의된 것에 대하여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3. 이해관계가 얽혀 있는 건설업체들의 강한 반발이 충분히 예상되나, 어떤 경우라도 주택법개정안은 반드시 통과되어야 할 것이다. 특히 이번 법안은 기업회계기준과 건설업회계처리준칙에 따라 분양원가를 공개하는 것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건설업체들이 주장하는 것처럼 공사원가의 공개가 기업 비밀의 누설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

모든 분야에서 투명한 기업경영을 요구받고 있는 이때에 자신이 구입해야 할 상품의 가격이 적정하게 책정되었는지 알아야 하는 것은 소비자의 정당한 권리이다. 따라서 유독 건설업체만 기업비밀 운운으로 원가공개를 꺼린다는 것은 스스로가 소비자의 신뢰를 저버리는 행위이며, 소비자의 정당한 권리를 침해하는 것이다.

4. 참여연대는 정부와 국회가 다함께 뜻을 모아 서민들의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반드시 이 법안을 통과시킬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 그리고 이번 주택법개정안의 통과 과정을 통해 국회의원들이 누구를 대표하여 일하고 있는지를 지켜볼 것이다. 끝.

사회복지위원회



3477_f0.hwp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참여와 행동에 동참해주세요
참여연대 회원가입·후원하기
목록
  • profile
    진짜 도둑놈은 따로 이따...
    오늘날 우리가 이러케 먹고살기에 바둥거리는 이유,,그게 바로 분양원가를 공개 안해서 임다..

    집갑올라가는거보면 살만납니까...
    빈부격차 왜 일어납니까....

    있는인간들이 집갑올리구 ...집갑오르면 재산가치오르고...
    재산만아지니까 펑펑돈쓰구다니면서..

    업는사람죽기살기모아바야 집갑은 올라있구...
    이게바로 진자도둑놈 아닌가여?
제목 날짜
[목차] 복지동향 2022년 5월호 : 지방선거와 민심, 왜곡된 복지정치 2022.05.01
#월간복지동향 정기 구독 방법을 찾고 계신가요? #과월호 보기 3 2013.04.22
참여연대 사회복지위원회를 소개합니다 2019.02.23
[복지부] 2005년도 노인일자리사업   2005.03.16
[복지예산 브리핑②] 서민을 살리는 복지예산, 이것만은 꼭! (1)  2009.11.25
[복지예산 브리핑ⓛ] 서민위한 예산 대폭 삭감한 '친서민정부' (1)  2009.11.12
[성명] 2001년도 사회보장예산안에 대한 시민사회단체의 입장 발표   2000.09.15
[성명] 2002년 보건복지분야 에산안에 대한 논평 발표   2001.09.25
[성명] 2002년 예산통과에 대한 논평 발표   2001.12.28
[성명] 건설교통부의 서민·중산층 주거안정 지원대책 발표에 관한 논평 발표   2003.09.02
[성명] 공동주택의 공사원가를 의무 공개토록 하는 주택법개정안 환영 입장 발표 (1)   2003.09.23
[성명] 관련부처와 지자체 협의 과정 무시한 국민임대특별법 강행 반대   2003.06.20
[성명] 국회 추경예산 확정에 대한 성명 발표   2000.10.13
[성명] 범국민적 사회보장개혁위원회 구성에 대한 제안   1998.01.07
[성명] 부동산 보유과세 개편방안에 관한 논평 발표   2003.09.02
[성명] 사회복지노동자들의 정당한 요구 들어야   2002.03.27
[성명] 사회복지행정체계 개편에 대한 제안   1998.01.21
[성명] 저출산과 노인빈곤 문제 외면하고 복지예산 삭감한 국회 규탄한다   2017.12.06
[성명] 주택건설촉진법 개정안 국회 통과에 대한 성명 발표   2003.05.02
[성명] 최종찬 건교부 장관의 분양가 규제 불가 발언에 관한 성명 발표   2003.04.08
[시민강좌] 나라예산에 시민이 원하는 예산, 반영할 수 있을까?   2021.05.11
[예결위/속기록] 2000년 추경심의과정의 문제발언   2000.12.04
[외부] 세계화와 소득재분배정책   2006.06.21
© k2s0o1d4e0s2i1g5n. Some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