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서명해요/마감] 팔레스타인 인종청소에 사용되는 HD현대 이스라엘과 거래 중단하라!

“(HD현대의 굴착기가) 아마존 열대우림을 파괴한다는 규탄에 브라질에서 기업이 철수한 것이 기쁘다. HD현대는 팔레스타인에 대해서도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려야 한다.”

– 서명에 참여한 브라질 시민의 한마디

5월 27일 팔레스타인과 연대하는 한국 시민사회 긴급행동(이하 긴급행동)(5/28 기준 190개 단체)은 지난 3월 26일부터 5월 14일까지 진행한 서명 캠페인 <HD현대는 당장 이스라엘과의 모든 거래를 중단하라!>에 참여한 전 세계 시민 1만 500명의 서명을 HD현대에 전달했습니다. 긴급행동은 HD현대의 이스라엘 중개업체 에프코(Efco)사와의 모든 거래를 끊고, 무기거래를 비롯해 이스라엘과의 모든 거래를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앞서 긴급행동은 지난 3월 28일(목), 판교 HD현대 글로벌R&D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하여 팔레스타인 인종청소에 HD현대의 장비가 사용되는 사실을 규탄한 바 있습니다. 이후 HD현대가 이스라엘 현지 업체를 통해 전수조사를 진행했다는 보도에 관련해 4월 22일 긴급행동은 HD현대에 공개 질의서를 발송하여 기본적인 사실관계에 대해 밝혀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그러나 HD현대는 현재까지 아무런 답변도 하지 않았습니다.

<영상 = 팔레스타인평화연대>

보도자료 [원문보기/다운로드]


팔레스타인 연대 서명 캠페인
팔레스타인 인종청소에 사용되는 HD현대 장비
#HomeDestroyerHyundai

HD현대의 중장비들이 팔레스타인 서안지구와 동예루살렘에서 원주민 가옥 파괴와 불법유대정착촌 건설에 이용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전쟁범죄는 참혹한 가자 학살이 이루어지고 있는 동안에도 계속되어 왔습니다. 이는 인권 경영의 실천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힌 HD현대의 공개선언에 위배되는 행위로 우리는 HD현대가 이스라엘의 전쟁범죄에 가담하지 않을 것을 강력히 요구합니다.

전 세계 활동가들과 시민들은 보이콧(불매운동)과 투자 철회 운동을 통해 이스라엘의 아파르트헤이트와 집단학살에 공모를 중단하도록 기업들을 압박하고 있습니다. HD현대가 이스라엘과의 관계를 지속한다면 국제적인 압박으로 현재는 이스라엘에서 철수한 베올리아(수자원/에너지 기업)오렌지(통신사)G4S(보안업체)처럼 국제적인 비난과 철수 압박을 직면하게 될 것입니다.

동예루살렘을 포함한 서안지구의 가옥 파괴, 토지 몰수, 불법유대정착촌 건설 등은 국제법에 따른 전쟁범죄 입니다. HD현대의 장비가 현재 국제사법재판소(ICJ)에서 집단학살 혐의로 기소된 이스라엘의 전쟁범죄를 돕는 데 사용되고 있는 것입니다. 일본 기업 이토추는 최근 국제사법재판소(ICJ)의 임시 조치에 따라 이스라엘의 무기 회사인 엘빗 시스템즈와의 거래를 끊었습니다. HD현대는 이러한 선례를 따라 이스라엘의 식민지배로부터 이윤을 얻는 것을 거부하고 집단학살을 자행하는 국가와 거래를 중단해야 합니다.

2023년 1월, 서안지구 서안지구 헤브론 인근 마사페르 야타 지역의 라사이페르의 가옥파괴에 사용되는 HD현대 장비 <사진= Youth of Sumud>
2013년 4월 28일. 동예루살렘 아뚜르 마을의 가옥에 파괴되는 HD현대 장비 <사진= 다큐 ‘점령의 그림자’>

이스라엘의 정착민 식민주의와 아파르트헤이트는 폭격과 학살뿐만 아니라 팔레스타인 가옥 파괴와 토지 몰수를 통한 인종청소를 75년 넘도록 이어가고 있습니다. 2022년 한 해에만 이스라엘이 파괴한 가옥은 900채가 훌쩍 넘고 1,000명 이상이 강제 이주 당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농지와 우물 등을 파괴하여 삶을 송두리째 빼앗고 더 이상 그 지역에서 살 수 없도록 심각한 피해를 주고 있습니다. 

2023년 3월 16일 발표된 국제앰네스티와 아랍민주주의를 위한 단체 던(DAWN)의 조사에 따르면, 2022년에 마사페르 야타에서 진행된 철거 중 총 5건에서 HW210, HX330AL와 같은 HD현대건설기계 굴착기가 사용되었습니다. 

2022년 2월 2일 서안지구 남쪽, 마사페르 야타 지역의 우물을 파괴하는 데에 사용되는 HD현대의 장비 <사진= apa image>

이러한 철거와 파괴는 집단처벌적인 성격이 큽니다. 유대인만 거주할 수 있는 불법유대정착촌이나 팔레스타인 사람들은 다닐 수 없는 도로를 건설하는 일도 빈번합니다. 이러한 불법유대정착촌이나 유대인 전용도로는 팔레스타인 지역 사회를 가르고 단절시키며 주민들이 살기 더욱 어려운 환경으로 만듭니다.

ESG 경영을 선언한 HD현대와 HD현대건설기계는 ‘유엔 세계인권선언’과 ‘유엔 기업과 인권에 대한 이행 원칙’의 가치를 지지하고 실천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습니다. 이스라엘과의 관계를 지속하는 것은 이러한 HD현대의 가치에 위배되는 것으로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인종청소에 HD현대의 제품이 이용되지 않도록 현재 이스라엘에서 판매를 담당하고 있는 에프코(EFCO)사와의 거래 중단은 물론 향후 이스라엘과의 모든 거래를 중단할 것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HD현대는 지난 해 브라질 아마존 지역에서 자사의 장비가 열대우림과 선주민 공동체를 파괴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는 지적에 대해를 해당 지역에서의 계약을 해지한 바 있습니다.

전 세계 수백만 명의 사람들과 대한민국의 시민들은 수개월 동안 가자지구에서의 집단학살 종식과 즉각적인 휴전을 요구하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HD현대는 자사의 장비가 팔레스타인 사람들의 가옥을 파괴하고 불법유대정착촌을 건설하는 전쟁범죄에 사용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습니다. 언제까지 이러한 끔찍한 인종청소에 공모를 지속할 것입니까.  

‘모두를 위한 안락한 내일’을 만들어 나가고자 하는 HD현대가 팔레스타인 인권을 존중하고 기업의 책무를 다할 수 있도록 앞장서 다음의 사항들을 이행할 것을 강력 요구합니다.

우리의 요구

  • 현재 거래하고 있는 Efco사와의 모든 거래를 끊고 향후에도 이스라엘과의 모든 관계를 중단하라!
  • 인권 실사 절차를 즉각 시행하고 투명하게 공개하라!
  • HD현대의 장비로 가옥이 파괴된 팔레스타인 주민들에게 보상하라!

📌관련 기사 ㅣ 이스라엘의 전쟁범죄-HD현대가 답할 시간

📌관련 다큐 ㅣ UNHEARD: Defend Masafer Yatta (한국어, 영어 자막)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후원/회원가입


참여연대 NOW

실시간 활동 SNS

텔레그램 채널에 가장 빠르게 게시되고,

더 많은 채널로 소통합니다. 지금 팔로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