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문보고] 2020년 활동에 대한 의견과 2021년 주력해야 할 활동을 물었습니다

안녕하세요. 참여연대 정책기획국입니다. 

3월 6일, 27번째 정기총회를 앞두고 회원 온라인 토론회에 이어 온라인 설문조사를 진행했습니다. 

지난 1월 28일부터 2월 8일까지 전국 회원님들을 대상으로, 2020년 활동에 대한 의견과 2021년 주력해야 할 활동은 무엇인지 의견을 여쭈었습니다. 귀한 시간과 의견 보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 2020년 참여연대 활동 평가, 77.0% 만족 

2020년도 참여연대 활동에 대한 만족도를 물은 결과, 응답 회원의 77.0%가 활동 전반에 대해 ‘만족한다’고 답변하셨습니다. ‘보통’은 17.9%, ‘불만족한다’는 의견은 5.1%로 나타났습니다.

 

불만족하는 이유로는 주요한 사회 이슈에 대한 참여연대 활동이 잘 드러나지 않고 직접적으로 와닿는 활동이 미흡했다는 점을 지적해주셨습니다. 권력에 대한 견제와 감시 역할 부족, 기계적 중립이나 양비론 입장 표명도 만족스럽지 않은 사유로 나타났습니다. 

 

◯  2020년, 가장 원활하게 진행된 중점과제 

2020년, 참여연대가 전개한 6개 중점과제와 특별과제들 중 가장 원활하게 진행된 사업으로는 ‘검ㆍ경의 권한 분산과 축소 촉구, 권한 오남용 감시 활동’이 31.32%, ‘삼성의 불법 승계 엄단과 총수 전횡 막기 위한 국민연금 주주권행사 촉구 활동’이 25.90%로 1, 2순위를 기록했습니다. 이어서 ‘사회안전망, 공공의료 확대 등 코로나19 주요 대응 활동(12.56%)’, ‘보유세 올리고! 주거비 부담 내리고! 시민 캠페인(9.85%)’, ‘21대 총선, 정책제안과 후보자 정보제공 활동(7.90%)’순으로 조사되었습니다. 

 

◯ 2021년 주력해야 할 과제 

2021년에 참여연대가 가장 주력해야 할 활동으로는 ‘검ㆍ경의 수사권 조정과 권한 오남용 감시’가 24.97%, ‘재벌대기업의 불공정행위 근절 등 경제민주화’가 12.47%로 나타났습니다. 이어서 ‘사각지대 없는 사회안전망 구축(11.37%)’, ‘기후위기 대응, 차별과 혐오 근절을 위한 연대(11.12%)’, ‘반부패 공직윤리 감시(10.64%)’ 순으로 꼽아주셨습니다.   

 

◯ 참여연대 활동, 어디에 중점을 두어야 할까요?  

문재인정부 5년차에 들어선 시점에서 참여연대가 권력에 대한 ‘감시와 비판’ 과 ‘협력과 조정’ 중 어디에 중점을 두어야 하는지 질문한 결과, ‘협력과 조정’을 중시하는 응답이 54.3%로 ‘감시와 비판’을 중시하는 응답 33.4%에 비해 약 20%p 높았습니다. ‘중립’ 의견은 11.8%로 확인되었습니다. 

 

◯ 온라인 행동과 시민교육, 온라인 특강에 참여 

참여연대의 다양한 활동 중 참여 의사가 있는 활동이 무엇인지 물었습니다. SNS로 참여연대 활동을 공유하고 온라인 서명에 참여하는 온라인 행동이 45.96%로 가장 높은 순위로 확인되었습니다. 참여연대 시민교육과 온라인 특강 등 교육 및 강좌가 28.21%를 차지했습니다. 

 

 

마지막으로, 회원 한마디를 함께 나눕니다

 

 

참여연대 제27차 정기총회 안내

코로나19 상황으로 직접 뵙기는 어렵더라도, 온라인을 통해 전국에 계신 회원님들과 더 자주, 더 가깝게 만날 수 있도록 여러 자리를 마련하겠습니다.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후원/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