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연대 세월호참사 2015-03-16   360

3.17 세월호 인양촉구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

세월호 인양촉구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 개최

실종자 완전 수습! 세월호의 온전하고 조속한 인양을 촉구한다!

일시 장소 : 2015년 3월 17일(화) 오전 11시, 청와대앞(청운동사무소앞)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며 단원고등학교 학생 조은화, 허다윤, 남현철, 박영인, 단원고등학교 양승진, 고창석 선생님, 그리고 일반인 승객인 권재근, 권혁규, 이영숙 님이 하루 빨리 가족들의 품에 돌아올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이제 한 달 후(4/16)면 세월호 참사 1주기가 됩니다. 하지만 여전히 실종자 아홉 명은 차가운 바다 속에 있습니다. 실종자를 찾고 진실의 문을 열기 위해 세월호의 온전한 인양이 시급함에도, 국가는 1년이 다 되도록 인양의 확실한 방법도, 기한도 그 어떠한 계획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4.16 세월호 가족협의회’와 ‘세월호 참사 국민대책회의’는 실종자의 완전 수습과 세월호의 온전하고 조속한 인양을 촉구하는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을, 3월 17일(화, 오전 11시)에 청와대앞(청운동사무소앞)에서 진행합니다.

 

기자회견은 세월호 인양 계획조차 없이 세월호 참사 1주기를 맞이할 수 없다는 실종자 가족들의 절박한 심정을 호소하고, 인양촉구를 위한 실종자 가족들의 행동계획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실종자 가족 10여명을 비롯하여 전명선 416가족협의회 대표와 세월호 유가족들이 대거 참석할 예정입니다. 기자 여러분의 관심과 취재를 요청 드립니다.

정부지원금 0%, 회원의 회비로 운영됩니다

참여연대 후원/회원가입


참여연대 NOW

실시간 활동 SNS

텔레그램 채널에 가장 빠르게 게시되고,

더 많은 채널로 소통합니다. 지금 팔로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