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인천21세기병원 비의료진의 대리수술을 제보한 공익제보자 A

공익제보자 A 씨는 척추전문병원인 인천21세기병원에서 의사 면허가 없는 병원 행정 직원들이 척추 수술에 참여해 대리수술하는 동영상을 2021년 5월 국민권익위원회에 비실명 대리신고하고 MBC에 제보했다. 

 MBC 취재가 진행되자, 인천남동구 보건소는 인천21세기병원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하여, 병원 진료기록부에서 모든 수술을 의사가 직접 진행했다고 작성된 허위 기록을 확인하고 경찰에 수사의뢰했다. 

 동영상에 찍힌 명백한 비의료진의 수술장면에 대한의사협회도 해당 병원 의사 를 협회 회원에서 제명하고, 대표원장과 병원관계자를 대검찰청에 고발했다. 현재 해당 병원의 대표원장을 포함한 6명이 구속기소 되고 2명은 불구속기소되어 재판이 진행 중 이다. 

 제보자가 제보한 비의료진의 대리수술이 명확하게 찍힌 동영상은 법안 발의 후 의사단체의 거센 반발로 논의가 진행되지 않았던 수술실 CCTV 설치 의무화를 골자 로 한 「의료법」 개정 논의에 불을 붙였다. 2021년 8월 31일, 「의료법」 개정안이 발의된 지 6년만에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 공익제보자 A 씨는 2021년에 참여연대가 수여한 ‘올해의 공익제보자상’을 수상했다

참여연대 후원 회원이 되시면 [달력+커피]를 드립니다 ~11/30

회원가입 이벤트 바로가기